자연으로

인간은 자연에서 태어나 자연으로 돌아 가는 존재

19 2020년 07월

19

등산 설악산(백담사/영시암/만경대/오세암/마등령/비선대)1

마등령을 간다고 하다가 한달이 지나갔다. 마등령으로는 동서울 첫차가 6시5분차가 잇었는데 언제부터인가 없어지고 49분차가 첫차가 되 매년 5분차를 타고 공룡을 가던게 어려워지게되어 안갔엇는데 한3년 됐다. 요즈 코로나로 절도 행사 등이 축소되어 한가하다. 용대리 버스도 전에는 시간이 안되도 출발하곤 했는데 이번에는 30분마다 출발하는지 한참을 기다렷다. 통상 오세암에서 공양밥을 먹곤했는데 오늘은 코로나로 공양을 하지 않고, 사람조차 한명을 보지 못했다. 날이 화창하고 맑아 만경대에서 보는 풍경은 정말 한눈에 내설악이 눈에 들어온다. 설악에는 3개의 만경대가 있다. 외설악,내설악,남설악인데 외설악은 화채능선에 있다. 마등령 코스는 영시암,오세암,봉정암으로 성지순례코스라 언제가도 오르 내리는 신도들을 만나는..

댓글 등산 2020. 7. 19.

04 2020년 06월

04

등산 설악산(한계령/서북능선/끝청/중청/대청/오색)2

거의 다져가는 털진달래가 끝청에서부터는 한창이다. 대청에는 연분홍빛 털진달래가 절정이고 그나마 예쁜모습을 남겨두어 감사하다. 금년 겨울은 날이 기온이 높았지만 때늦은 추위로 개화는 오히려 늦는것도 있다. 멀리 속초시내와 동해바다가 시원하게 한눈에 들어온다. 코로나로 대피소를 운영하지 않아 사람들이 많이 줄어든듯하다. 더군다나 시외버스도 거의 벌반 가까이 줄어들어 시간 맞추기가 어렵거나 아예늦는 경우도 잇다. 오색에서 동서울 가는버스도 4시15분에서 다음차는 7시10분차가 막차다. 덕분에 ? 느긋이 아름다운 설악을 마주할 수 있엇다.

댓글 등산 2020. 6. 4.

23 2018년 06월

23

23 2016년 05월

23

19 2015년 10월

19

31 2015년 05월

31

31 2015년 05월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