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사랑과 우정과 행복이 머무는 곳

남은 생, 못 가본 곳들 더 많이 가봤음 하는 맘입니다.

적상산을 오르며

댓글 23

산(전북)이야기

2012. 10. 22.

- 2012년 10월 어느 날 전북 무주 적상산(안국사~향로봉)을 오르며 -

 

 

赤裳山(높이1,024m)은 덕유산국립공원지역에 속하며 4면이 절벽으로 둘러싸여 있고
붉은색 바위지대가 마치 산이 붉은 치마를 입은 것 같다고 하여 적상(赤裳)이라는 이름이 유래
 

 

 

 

 

 

 

 

 

 

  

 

 

 

안국사

 

 

 

 

 

 

 

 

 

 

 

 

 

 

 

 

 

 

 

 

 

 

 

 

 

 

 

 

 

 

향로봉에서 잠시 휴식, 산행시간이 짧아 점심을 먹긴 좀 이른 시간이라 간식으로 대신했습니다.

 

 

 

그리곤 하산 길에 올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