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사랑과 우정과 행복이 머무는 곳

남은 생, 못 가본 곳들 더 많이 가봤음 하는 맘입니다.

영동 백화산둘레길(2)

댓글 27

길위에서(충청편)

2021. 4. 29.

- 2021년 04월 25일 충북 영동 백화산둘레길에서 -

 

산악회에서 단체로 왔는지 사람들이 많이 지나 가더라구요.

 

꽃이 넘 예뻐죠?

그래서 이 곳에서 한참을 쉬어 갔습니다.

 

세심석,

백화산둘레길을 수없이 다녀갔지만

이 곳 세심석엔 올라가볼 생각도 안했었는데

이번엔? 올라가 보기로 했습니다.

친구부터 먼저 올라가고 다음엔 햇살이가 올라 갔습니다.

세심석은 제법 넓었습니다.

세심석에서 가져간 간식을 먹으며 한참을 쉬어 갔습니다.

기회되면 여러분들도 한번 올라가 보시길요.

 

세심석을 내려와 백옥정을 향해 갔습니다.

 

백옥정 도착입니다.

백옥정에서도 당근 한참을 쉬어 갔겠죠?

 

백옥정을 향해 올 땐 왼쪽 길로 왔는데(나무로 가려져 윗 사진에는 안 보이지만)

돌아갈 땐 오른쪽에 보이는 저 길로 돌아갈 예정입니다.

 

백옥정에서 바라본 옥동서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