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사랑과 우정과 행복이 머무는 곳

남은 생, 못 가본 곳들 더 많이 가봤음 하는 맘입니다.

진안 구봉산(4)

댓글 23

산(전북)이야기

2021. 6. 13.

- 2021년 06월 06일 전북 진안 구봉산에서 -

 

하산길에선 내내 저 멀리 1봉에서 8봉이 바라다 보였습니다.

 

하산길엔 예전에 없던 계단이 많이 설치되어 있네요.

 

이젠 8봉(오른쪽에서 순서대로 1봉, 2봉. 3봉. 4봉, 5봉, 6봉, 7봉, 8봉)도 바라다 보이네요.

 

구봉산에서 젤 멋진 소나무...

 

이 곳에서 구봉산 주차장을 향해 갔습니다.

하산길은 새로 손을 봤음 싶을 정도로 길이 안 좋습니다.

그래서 조심 조심 하산해야 한답니다.

 

이 녀석은 평생 허리한번 못 펴보고 살다가 가야 할 거 같네요.

 

이 녀석은 누워서 살아가야 할 거 같구요.

 

드디어 하산 끝이네요.

주차장까지 남은 800m는 도로를 걸어야 하지만...

 

주차장을 향해 가는 길엔 구봉산 아홉 봉우리가 눈앞에 펼쳐진답니다.

 

눈으로 봐도 알겠지만 1봉에서 8봉까진 걸을만한데 8봉에서 9봉을 오르는 길은 장난이 아니랍니다.

 

주차장 도착, 이 날는 곧장 집으로 돌아 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