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산성의 풍경과 꽃

寶梅(봄에...) 2014. 7. 4. 16:00

 

 서문 위, 성곽에서 본 서울... 간밤에 내린 비로 시야가 맑음...

 

... 허물많은 인생살이,

기다리는 일이 너무 길어 지쳐지면

그대의 그림자에 가슴을 묻고

펑펑 우는 외로움이어도 좋으리...

 

7월의 노래 - 고은영

남한산성의 5개 옹성 중 가장 아름다운 연주봉 옹성

 행궁

 탐방객들의 눈요기 깜으로 제초를 하지 않은듯... 개망초가 흐드러지게 피어 있다.

 

 

남한산성 자주 가시는것 같네요.
한번 간다고 하고는 못 가보았네요. (방가)
한주에 두 세번 가는데 더워서 당분간 쉽니다. 산행하고 오면 머리가 아파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