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랑 사귈래요?

모두가 아름다워지는 세상을 꿈꿉니다.// IS' life

23 2021년 07월

23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 논산 가볼만한곳 ] 탑정호 노을빛에 물든

아름다운 곳이다. 주변에 이런곳이 있다는건 참 행복한일이다. 그냥 지나치려다 언제 또 와볼까 싶어 갔던곳 안왔으면 후회할뻔했다. 코로나로 탑정호 출렁다리를 건너보진 못했지만 탑정호를 따라 이어진 데크길을 걷는것 만으로도 충분히 만족시럽기만 하다. #탑정호 노을빛에 취해 멍때린다. 끝없이 이어진 데크길에 반하며 노을이 내려앉은 물색에 취하고 변화무쌍한 하늘에 감탄하며 그대의 세상 요 며칠 맑았을지도 모른다. 힘이 들었을지도 모른다. 어쩜 에구 내 신세를 노랫말처럼 반복했을지도 모르지만 귀기울이면 내가 사는 세상을 향해 그대가 살았던 세상이 속삭이는 소리가 들릴것이다 '수고했어요' 그대로 인해 또 하루가 채워졌어요 늘 하던 말이지만 그대로 인해 세상은 완전체가 되었어요 나즈막히 속삭이세요 내게도 내가 만나는..

23 2021년 07월

23

테마가 있는 사진/나무,숲 그리고 길 [ 대구 달성 가볼만한곳 ] 배롱나무 가로수길 육신사당 가는길

#달성 가볼만한곳 #육신사 봄에는 능소화가 여름이면 배롱나무가 매력을 어필하는곳이다. 충과효과 중요한 덕목으로 여겨지던 조선에는 정치권력의 교체가 종종 원치않는 비극을 가져왔다. 단종을 유배보내고 즉위한 세조에 저항해 단종의 복위를(계유정난) 꾀하다가 발각되어 죽은 사육신과 김시습·원호·이맹전·조려·성담수·남효온 처럼 유랑하며 초야에 묻힌 생육신이 그들이다. 양반들에게 배롱나무 만큼 사랑받은 꽂이 또 있을까 싶다. 정자나 서원 사당등에는 배롱나무 한그루는 트레이드 마크처럼 심겨져 있음을 알수있다. 육신사로 드는 입구의 충절문이다. 올해 유난히 배롱꽃색이 곱다. 충절문을 지나서도 배롱나무 가로수길은 한참을 이어진다. 꽃이 군락을 이루면 어디든 사진명소가 된다는건 진리이다. 육신사를 들어서 사당으로 가는 길..

23 2021년 07월

23

23 2021년 07월

23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 대구 달성가볼만한곳 ] 하목정 배롱꽃색에 물들다

#달성 하목정 #대한민국보물 제 2053 호 이쁘다 넌 꽃이어서 이쁘다 꽃이란게 지고나면 그 뿐이라지만 아름다운 모습으로 불쑥불쑥 고개를 내미는게 우리네 인생 그리움을 닮았다 이쁘다 넌 꽃이라서 이쁘다. 붉게 물든 꽃망울은 내 심장에도 붉은물을 들인다. 하목정은 임란때 의병장 이종문이 지은 목조정자이다. 하목정을 제외한 나머지는 전쟁때 소실된것을 다시 복원한거라고 한다. 현판은 인조가 왕위에 오르기전 잠시 머물렀던 인연으로 그의 아들 이지영에게 써주었다 한다. 현판 주위로는 명인들의 시가 걸려있다. 이맘때의 하목정이 이목을 끄는건 정자 주위의 배롱나무 때문이다. 하목정은 보기에도 수령이 꽤 된듯한 배롱나무가 빈자리를 메우고있다. 백일동안 피어있다해서 백일홍나무라고 한다. 정자 주위로는 쉴수있는 자리가 있..

22 2021년 07월

22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 안성 가볼만한곳 ] 가족형 농촌체험 테마파크 안성팜랜드

#안성팜랜드 #그림같은랜드 안성팜랜드 입구의 한독목장 기념비엔 이렇게 적혀있다. 버려진 산지를 개발하여 축산을 바탕으로 부강한 농촌을 만들어보자는 열망의 결실이며 후손들은 훗날 이를 기억할것이다. '농사는 하늘이 지어주는것이 아니라 인간의 지혜와 노력으로 짓는다는 것을' 1967 친선방문한 서독에서 오간 이야기가 1969년 한독합작으로 시범농장을 만들게되며 현실화 되었다. 1971년 농협으로 운영주체가 이관되었고 안성농장을 거쳐 안성팜랜드로 오늘에 이르고있다. 안성팜랜드는 가족체험형 테마파크이다. 운영시간은 10시-18시까지며, 성인기준 이옹요금은 12000원이다. 우산과 얼음물은 필수다.사막을 여행하려면 필요한 생존도구다. 7월의 테마는 뭐니뭐니해도 해바라기와 황화코스모스지만 일단 가다보면 보이는곳이 ..

21 2021년 07월

21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 안성 가볼만한곳 ] 초록과 푸 름이 빚어내는 안성목장 초원의집

#안성목장 초원의집 (공도읍 응교리 산26) #빠담빠담촬영지 안성목장 초원의집 이곳을 처음 갔던 3년반 전이나 지금이나 마찬가지다. 여기가 빠담빠담 촬영지라서가 아니라 혹시나 새벽 안개가 있지 않나 하는 기대감이 가슴을 두근두근 거리게 한다.. 역시 없었다.안개는 그래도 실망스럽지 않은건 대신에 푸른빛과 아직 가시지않은 옅은 붉은빛이 절묘한 조화를 부리는 아침빛이 있어서다. 내가 좋아하는 색이다. 그 황홀한 빛의 사이에 초록초록함의 정점에 소금창고 같은 집이 하나있다. 일출장소로 일몰장소로도 유명한 일명 초원의집이다. 초원의 집은 그렇다치고 아침의 목장길을 걷는 기분이 참 좋다. 마치 영화에서나 본듯한 목장길 많이 변했다. 이정표가 되었던 큰 나무가 있던 길은 새로 포장이 되어 있었고 그 나무가 아니라면..

20 2021년 07월

20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 아산 가볼만한곳 ] 도고벽화마을 한프레임만으로 사진가들을 사로잡다

#아산도고벽화마을(선도종협본점 옆 담벼락) #코메디홀 #한프레임 #원펀치 아찔했다 신이시여 ! 시험에 들게하지 마옵소서. 더 있나 싶어 두바퀴를 돌았는데 보이는게 다였다. 왜? 저 아저씨가 저기에 머리를 집어넣고 있는지 알았어야 했다. 많은 진사님들이 오매불망 가보고 싶었던곳. 아산도고벽화마을. 하트 조형물이 왜 거기 있는지 이해해야했다. 사랑하면 모든게 이해된다는걸 제목은 블록버스터급.부곡 추억의 1970 딱 한 프레임 만으로 대박을 터뜨렸다. 마이크타이슨 한창 잘 나갈때 한방이다. 많이 때린다고 좋은게 아니다. 많이 그려 놓는다고 맣이 보러 오는게 아니다. 진사님들 애간장 녹이는데 완펀치 딱 하나면 된다. 주여! 저 시험에 들었나이까?

16 2021년 07월

16

러브레터/초보의 커피 & 까페스토리 [ 구미 까페 ] 구미 원평동 감성까페 빌리버튼

#구미원평동 #빌리버튼까페2 #까페도문화다 꽃은 흙이 있어야 피지만 따뜻함&촉촉한 감성이 있으면 마음속에서도 피어난다. 꽃향기는 코로만 맡아지는건 아니다 꽃으로 여기면 사람에게도 꽃향기가 나고 꽃같이 대하면 사람도 꽃같이 이뻐보인다 사람을 꽃같아 보면 늘 꽃밭에서 뒹구는거다. 좋게 보면 이쁘지 아니한것이 없죠 선글라스는 태양빛을 피하는거지 태양을 피하는 용도가 아니거든요 우리가 사는 현실은 생각과는 많이 다를지도 몰라요 그렁다고 아예 생각을 접는다면 점점 잊혀져갈지도 모르죠.아님 스스로를 상쇄시켜 버릴지도 내 마음속에 주차장은 있는데 다들 차를 두고 떠난 사람들이 많다~ 타블로의 노트중에서.주차장이 문제일지도 몰라요 세상은 짧아요.적거나 부족함 투성이 예요.이 여름도 덥다고 불평 몇번만 하면 순식간에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