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랑 사귈래요?

모두가 아름다워지는 세상을 꿈꿉니다.// IS' life

구미 낙동강 체육공원 금계국 피다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20. 5. 20.

시리도록 푸른하늘아래
찬란한 금빛 물결의 일렁임
서걱이는 억새의 속삭임속에
전부를 맡긴채 이끌리듯 열리는 꽃길

다 있는데
금계국 피면 온다던 그녀는
어디에도 없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