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랑 사귈래요?

모두가 아름다워지는 세상을 꿈꿉니다.// IS' life

with winter

댓글 0

짧은 단상 긴 여운

2022. 1. 13.



냉냉했다 공기는
냉정했다 서리는
싸늘했다 바람은
어우려져 허공에서
한판 칼춤을 추고있다.

뒷걸음 치지말지니
날씨가 추운것이지
우리안의 열정까지
식어버린건 아니니
피할수 없을때는
더불어 사는것이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