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랑 사귈래요?

모두가 아름다워지는 세상을 꿈꿉니다.// IS' life

구미 도량산림공원&밤실벽화마을 4코스 미소방긋길

댓글 0

테마가 있는 사진/울동네 구미이야기

2022. 5. 23.

#도량산림생태공원
#미소방긋길

사람이 없는 호젓한 숲길을 마음만 먹으면 걸을수 있다는건 행복한 일이다.

높은 건물과 아스팔트가 점령한 도시속에 그런 숲 하나 있다는건 행운인것이다.
도량산림공원은 그런 숲길을 가진 공원중의 하나이다.

 

공원을 오르면 소리골이 나온다. 스피커모양의 대형 조형물이 몇개 설치되어 있는데 자연의 소리를 더 잘 들을수 있도록 소리를 모아주는 역활을 한다고 한다.

산림공원에서 이어지는 곳이 밤실 벽화마을 4코스인 미소방긋길이다.

두리는 사람들이 모여 사는곳을 동네라 하며,인접래 사는 사람들을 이웃이라고 부른다.

 

그들의 삶이 모두 다 기억되는건 아니지만 흔적을 골목벽에 그려놓음 으로써 지나며 추억하고 웃을수 있도록 꾸며놓은곳이 미소방긋길이다.

길을 걷다보면 사이사이 군데군데 꽃들도 보이고,차를 타고 다니며 볼수없던 아기자기한 풍경들이 있음을 알게될것이다.

사람들 사이에는 꽃이 존재한다.

할일은 가볍게 건네고 부담없이 받으면 된다.단지 그렇게 하지 않을뿐이지

피우기가 심기가 어려운것이지.

한번 뿌리 내리면 더불어 어울려 살아가게 되는게 이치다.내가 손만 내민다면....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