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랑 사귈래요?

모두가 아름다워지는 세상을 꿈꿉니다.// IS' life

09 2022년 08월

09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다대포에서 만난 해변의 까르멘

다대포#다대포행알 #까르멘아마야&플라멩코 #그대 노을빛처럼 와라 스페인 하면 뭐가 떠오르세요? 투우와 함께 플라멩코란 춤이 있죠 플라멩코는15C 스페인 남부에 정착한 집시들이 만든 즉흥적이고 기교 섞인 춤입니다. 뮤지컬로도 유명한 까르멘 이 바로 현란한 플라멩코를 추는 무희였습니다. 까르멘은 무시되었던 플라멩코를 예술적으로 승화시킨 여인입니다. 무희는 몇겹으로 만들어진 드레스를 입은채 현란한 춤을 추고 동시에 드레스도 격렬하게 흔들린다죠. 역동적인 강렬함이 플라멩코의 묘미죠 한때는 눈부신 세상이었지 보이는 모든것들이 홀로 선 바다 붉게 물드는 해변 내 마음은 그대의 그림자를 잡고 현란한 스텝을 밟을것이다. 꽃이 필때는 알지 못했다 질때가 더 아름다울수 있다는걸 해가 뜰때엔 알지 못했다 노을이 더 아름다울..

09 2022년 08월

09

러브레터/Music(음악愛)&Poet(시) 다대포에서 만난 여인 ~ 레이디가가 편

#다대포 #레이디가가 파격적인 의상으로 유행을 선도하는 레이디가가 그녀가 있는곳엔 늘 이슈가 끊이지 않죠 센세이션한 의상 못지않게 음악성도 뛰어나 뮤직어워드에서 아티스트상을 수상하기도 했죠 그녀는 본업인 노래외에도 몇편의 영화에 출연했는데 그중 하나가 스타 이즈 본 입니다. 삽입곡인 'Always remember US' 는 제가 좋아하는 곡이기도 하고요. 애리조나 하늘 같이 타오르는 그대 눈동자 날 바라보는 그 눈빛에 불타고 싶어..... 이 부분이 특히 좋아요 Oh! beautiful hair color womdeful Can I take a picture for you ? 찍을때는 몰랐는데 사진 보니 레이디가가와 생김새도 비슷하고 필도 좀 납니다. 다대포에서 만난 외국여성 인데요 콩그리쉬 좀 섞어 대..

08 2022년 08월

08

08 2022년 08월

08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 경주 가볼만한곳 ] 이쁘기가 낮밤이 따로없다. 원효대사와 요석공주의 중매를 알선한 다리 ~ 월정교

#경주 월정교 통일신라시대의 교량(橋梁)으로, 조선시대에 유실되어 없어진 것을 고증을 거쳐 2018년 4월 복원을 완료하였다. 월정교는 나제도 웅장하고 멋지지만 조명이 들어오는 야경이 더 멋있다. 월정교에서 경주의 야경을 바라보라 경주를 다시 한번 보게된다. 주)원효대사와 월정교 월정교는 정혜쌍수(마음이 수양되면 누구나 부처가 될수있다)를 언급한 원효대사와 인연이 깊다. 누가 자루없는 도끼를 주겠는가? 하늘을 받침 기둥을 깍으려한다 는 원효의 노랫말을 아무도 알아듣지 못했는데 무열왕이 이를 알고 원효와 요석공주의 만남을 이루게 해준다. 기록에 의하면 당시 경주항교옆에 유교라는 목교가 있었는데 원효는 왕의 부르심에 일부러 물에 빠져 요석궁으로 가게 되고 공주와 인연을 맺고 삼일의 꿈같은 시간을 보냈다고 한..

08 2022년 08월

08

시사야 놀자/MY 아고라 지지율 떨어지는게 악의적 프레임 탓이라고

#시대한탄풍자 지지율 떨어지는게 악의적 프레임 탓이라는데.... 내탓이오 는 사라지고 내로남불이 윤석열 정부의 정책추진 중점과제인 모양이네 그려 하기사 뭘 하는지는 모르겠는데 확실히 아는건 주구장창 남탓하는거 하나는 확실히 보이네 그나저나 김건희 논문은 그냥 넘어가니? 표창장 하나보다 더 위중한 중죄같은데 아참 내로남불 윤석열 정부였지 < 님이시여님이시여 > 소도 아닐진대 牛耳讀經 이고 말도 아닐진대 馬耳東風 이니 오호 통재라 對牛彈琴만 남발하니 벤치 하나 벗 삼아 쭉 쉬심이 어떠런지 참고) 우이독경 소귀에 불경 읽어주기 마이동풍 말귀에 동쪽바람 대우탄금 소 수레뒤에서 거문고를 탄다 (소에게 거문고를 들려준다) 말귀를 못 알아듣는 사람 어리석은 사람을 뜻하는 한자숙어이다.

08 2022년 08월

08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 경주 가볼만한곳 ] 경주 첨성대 일원이 울긋불근 꽃대궐이다.

첨성대(국보 제31호)는 동양에서 가장 오래된 천문관측대로 삼국사기에 선덕여왕때 제작된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첨성대는 다듬은 돌을 27단 높이로 원통형으로 쌓아올렸으며 맨위에 긴돌을 맞물려 놓아 우물모양을 만들었다. 내부는 12단까지 자갈과 흙으로 채웠고 13단과 15단 사이에 창을 냈고 그 위로는 비어있다. 그기 오데라고 하늘을 이해하려 했던 그곳인데 가는길이 쉽지않다. 지름길은 분명 있는데 걸음은 드디기만 하다. 뭰 꽃이 이리 많은지 칸나꽃을 지나고 꽃이라 앵앵대는 댑싸리도 만나야 하고 나도 이쁘다는 새파란 핑크뮬리도 보야하고 일편단심 해바라기도 눈인사 정도는 해주어야 첨성대를 만나고 목배롱을 만난다. 오래 알아오던 연인처럼 속사정까지 들어줘야 하고 수작 거는 꽃들의 희롱에 한없이 담담해야 하고 어때..

08 2022년 08월

08

테마가 있는 사진/우리나라 이야기 [ 경산 가볼만한곳 ] 대부잠수교 둔지에 해바라기가 활짝

#경산대부잠수교 #해바라기 창밖에 잠수교만 있는줄 알았더니 경산에도 잠수교가 있네요 가을 코스모스로 유명한 곳이라는데 해바라기도 이쁘네요 요기 해바라기 싱싱합니다. < 백치애인의 사랑 > 어찌해야 당신이 알아 줄까요 속마음 꺼내어 보여줄수도 없고 어찌하면 당신이 보아 줄까요 염색을 할까요 아님 곱게 분단장을 할까요 가슴앓이로 속은 시꺼멓게 타는데 고개 들면 내 마음 들켜버릴라 부끄러운 마음에 좋은 내색도 못하는 나는 당신의 백치애인 입니다.. 해바라기 꽃말은 당신만을 바라봄이라는 의미의 동경, 곧은마음이고 노란색이 황금을 의미하는 부를 상징한다고죠 하죠 사랑 고백할때 장미꽃을 많이 주는데 해바라기도 몇개를 주느냐에 따라 이런 마음이 표현되어 있다네요 1개 "한눈에 반했음" 3개 '사랑의 고백' 7개 "비..

04 2022년 08월

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