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료절감형 연소장치

구름나그네 2014. 9. 1. 17:32
<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contents4view.css?ver=1.1.114" type="text/css"/><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theme4view.css?ver=1.1.114" type="text/css"/>

열설비 주변에는 버려지는 에너지가 많이 있는데, 대부분 현장에 가보면 방치된 상태로 관리를 하고,

이유를 물으면 작은 인원으로 움직이기에 관심을 둘 시간이 없다는 말들이다.

 

예전에 인건비가 저렴해서 관리나 보전 인원을 충분하게 확보가 되어서 관리를 했지만

요즘은 기업들이 관리 인원이나 보전 인원을 넉넉하게 지원을 하지 않기에 어려움이 많다고들 아우성이다.

 

 

 

 

 

 

 

 

 

 

열설비(보일러를 포함)에서 에너지가 손실되는 부분을 찾아보면...

 

1. 응축수 미회수

2. 응축수 재 증발 증기 방출

3. 보일러 절탄기 및 공기예열기 미설치

4. 기타 열설비중 vent 증기

5. 보일러 용량 과다에 의한 점소(단속)운전

6. 적정한 증기 압력 유지와 공급압력 설정

7. 미 보온 부분의 손실열

8. steam trap trouble 및 설치 오류

9. operator 의 운영관리 능력

 

대략 상기와 같은 맥락에서 접근을 해 볼수 있다.

 

 

가. 응축수(condensate) 미 회수... 회수를 하면 년간 사용 에너지의 12 ~ 20 % 절감이 가능 합니다.

 

 

 

 

 

2. 응축수 재 증발 증기 방출...회수 가능량은 년간 에너지 사용량의 8 ~ 12 %에 해당 됩니다.

 

 

 

 

 이어서 연재........!!

 

 

 (주)템스크이앤지 마케팅 사업부

부서 담당자 : 최재선 상무이사

                                                          - 에너지컨설턴트

                                                          - 건물에너지효율평가사

                                                          - 에너지관리기능장

                                                          - 에너지관련,건축설비, 장치설비 운용 25년

                                                          - 에너지관련,건축설비, 장치설비 시공 20년

                                                          - 한국에너지관리기능장회 고문

                                                          - 사) 한국에너지기술인협회 기술이사

                                                            (법정교육, 양성교육, 보일러, 건축설비 교육 강사)

                                                          - 산업체 에너지관련 교육(현대, 쌍용, 한화 등)

                                                          - 다음 "보냉가설" 운영위원, 기술교육 단장

                                                          - 네이버 "가냉보열" 교수, 운영위원

 

 

 

 

 

 

 

 

 

 

 

 

 

 

 

 

 

 

 

출처 : 에너지 solution center (주)템스크이앤지
글쓴이 : 화력지원최재선 원글보기
메모 :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