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미옥의 시와 사진 이야기

사진은 詩를 쓰고 詩는 사진을 찍고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20. 1. 23.

 

 

 

이 곳에 오시는 모든 분들

 

 

 

 

 

2020년 경자년, 행복한 한 해 되기를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