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감동글&명언

☎문정화병항아리 2020. 7. 13. 04:30





비 바람 없이
사는 사람은 없다
우리는 살아 가면서 수 많은 상처를 받으며 자라나는 꽃과 같습니다. 비바람을 맞지 않고 자라나는 나무는 없습니다.

우리의 살아 가는 길에 수 많은 비와 바람이 다가 옵니다. 때로는 비바람에 가지가 꺾어 지듯이 아파 할 때도 있습니다. 아픔으로 인해 나무는 더 단단해 짐을 압니다. 내가 가진 한 때의 아픔으로 인생은 깊어지고 단단하게 됩니다. 비와 바람은 멈추게 됩니다. 인생이 매번 상처를 받지 않습니다. 비와 바람은 지나 가는 한 때 임을 생각해야 합니다.

비와 바람을 견디고 핀 꽃이 아름답습니다. 사는 게 매번 아픈게 아니라 아름답게 피어 나는 날이 있습니다. 오늘 또 하루가 지나 갑니다.

사는 게 상처를 위해 사는 것이 아닙니다. 하나의 아픔은 나를 더 깊고 아름다운 삶의 꽃이 되게 하는 과정입니다. 하루를 소중히 사는 사람은 내일의 기약을 믿고 삽니다. 아름답게 꽃을 피우며 살아 가게 될 그 날들을 위해...
출처 : 카톡 글


 



클릭   http://blog.naver.com/k0h0s1975




 항상 健康과 幸福이 가득 넘치는 날이 되세요문정



지구사 동식물은 모두가 비바람과함게 살아야한다 털어지면 몾사다정도으차이느는이겠지요 나폭풍우가 일어도친구와 변하은 없을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