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잼있는사진&유모어

☎문정화병항아리 2018. 5. 2. 15:00



                                                           

 

재미 있는 유머






▶ 재치있는 복수

재치있는 남자가
새벽 4시에 전화소리 때문에 잠이 깼다.
"당신네 개가 짖는 소리 때문에 한잠도 못 자겠소"
재치있는 남자는 전화해줘서 고맙다고 인사한 후
전화 건 사람의 전화번호를 물었다.


다음날 새벽 4시에 재치있는 남자는
이웃사람에게 전화를 걸었다.
"선생님, 저희집에는 개가 없습니다."




▶ 부전자전
 
아들이 날마다 학교도 빼먹고
놀러만 다니는 망나니짓을 하자 하루는
아버지가 아들을 불러놓고 무섭게 꾸짖으며 말했다.

『에이브러햄 링컨이 네 나이였을 때 뭘 했는지 아니?』
아들이 너무도 태연히 대답했다.
『몰라요.
그러자 아버지는 훈계하듯 말했다.

『집에서 쉴 틈 없이 공부하고 연구했단다.』
그러자 아들이 댓구했다.
『아, 그 사람 나도 알아요.


아버지 나이였을 땐 대통령이었잖아요?』




▶ 생활속의 알파벳

구름속에 숨어있는 : B
5월5일을 좋아하는 : I
수박에서 귀찮은 것 : C
모기가 먹는 것은 : P
당신의 머리속엔 : E
닭이 낳는 것은 : R
밤말을 엿듣는 것은 : G
입고 빨기 쉬운 : T
기침이 나올때는 : H






▶ 맹구가 군대를 갔다

그런데 맹구가 철모를 벅벅 긁고잇엇다
그걸 친구가 봤더니 갑자기 말한다
"야 머리가려우면 철모 벗고 긁지 왜 그렇게 긁냐??"
그러자 맹구 왈, 
"야!! 너 그러면 길가다가 엉덩이 가려우면


바지벗고 긁냐??"



▶ 영구가 있었다

영구는 수학시험에 0점을 맞아
선생님과 1:1로 공부했다
"영구야! 수학시험 0점이 뭐니??"
선생님은 아주아주 많이 화가나있었다
"좋아,그럼 기초부터 가르쳐주지 1+1이 뭐지??"
"잘, 모르겠는데요"
"너 정말 밥통이구나!! 그래 그럼 이렇게 해보자
너랑 나랑 더하면 얼마지?"
영구 왈,
"아! 그건알아요 밥통 2개요!!"



▶ 맹구가 있었다

맹구의 몸속에 사는 병균들이 모여서
회의를 하고있었다 


입에사는 병균,
"맹구의 입냄새는 너무 심해요!

평생동안 양치질도 안하고
심지어는 내 옆에 병균이 양치질을 할 정도라고요!!"

대장에 사는 병균,
"흠! 그건 약과야 대장은 음식물로 꽉차있어!
그래서 가끔은 인간의 배인지 꽉찬 순대인지
헷갈릴때가 잇을 정도라니까!!"

그런데 유독 옆에사는 병균은 말이없다
"오 너는 꽤 살만 한가본데?"

직장(항문 가까이에있는곳)에 사는 병균,
"휴.. 난 휴지를 본적이없어...
직장생활 더러워서 못해먹겠다!! ㅠㅠ"






▶ 마이클 조단이 있었다

마이클조단이 갑자기 태권도장에 들이닥쳤다
이젠 농구를 평정하고 태권도까지 평정하기


위해서였다

조단은 씨익 웃으며 말하였다
"니가 태권도 9단이냐??"
"그렇다!! 넌 누구냐???"

그러자 조단이 가소로운듯 말하였다
"난 1,000,000,000,000단(조단) 이다!




▶ 우리나라 14대 거짓말
 
14위. 여자들 : 어머 너 왜 이렇게 이뻐졌니?
13위. 학원광고 : 전원 취업 보장..


전국 최고의 합격률!

12위. 비행사고 : 승객 여러분,

아주 사소한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11위. 연예인 : 그냥 친구 이상으로

생각해 본적 없어요

10위. 교장 : (조회때) 마지막으로 한마디만 간단히...
9위. 친구 : 이건 너한테만 말하는 건데...

8위. 장사꾼 : 이거 정말 밑지고 파는 거에요...
7위. 아파트 신규 분양 : 지하철 역에서 걸어서 5분 거리.

6위.수석 합격자: 그저 학교 수업만 충실히 했을 뿐이에요
5위. 음주운전자: 딱 한 잔밖에 안 마셨어요

4위. 중국집: 출발했어요. 금방 도착해요
3위. 옷가게: 어머 너무 잘 어울려. 맞춤옷 같아요

2위. 정치인 : 단 한 푼도 받지 않았어요...
1위. 자리 양보 받은 노인 : 에구...괜찮은데...



▶ 노부부와 파리들

어느 노부부가 살았습니다. 어느날 남편이


외출을 했다가 돌아왔습니다.
그러자 아내가 이렇게 말했지요.

"오늘 파리를 수놈 2마리와 암놈 3마리를

잡았어요."
"아니. 당신이 어떻게 파리 암놈이랑 수놈을

어떻게 구분해?"

그러자 이렇게 말하는 것이 아닌가!

"맥주병 위에서 2마리 잡고,

전화기 위에서 3마리 잡았지요."








▲여자가 혼자 살면
“만고강산”
▲남자가 혼자 살면
“적막강산”
▲마음도 맞고, 밤도 좋은 부부끼리 살면
“금수강산”
▲마음 안 맞는 부부끼리 살면
“칠흑강산”
▲마음은 안 맞아도, 밤에 좋은 부부끼리 살면
“행복강산”
▲남편/아내도 멋지고 거기다가 애인까지 있으면
“화려강산”






이혼 주례자가 물었다.



"신랑은 검은 머리가 파뿌리가 되도록

신부를 사랑하겠는가?"



신랑은 "네"라고 다짐하였다.




주례자는 신부에게도 같은 다짐을 시켰다.




둘은 세 달 지나서 하얗게 머리를

염색하고 이혼하였다.








불운



가난한 사람이 신부님을 찾아와

하소연을 하였다.



"신부님! 저를 도와주십시오.


저는 무슨 일을 해야 합니까?




저는 손대는 것마다 실패 합니다.




우산을 팔면 비가 오지않고,


수의를 팔면 사람이 죽지 않습니다.




어떻게 하지요?'




신부가 말했다.




"신도여! 떡 장사를 하세요.


떡을 팔면 최소한 굶지는 않을 것입니다."










장님의눈



부부가 해변가에서 산책을 하고 있는데




그 앞을 예쁜 아가씨가 지나 갔다.


남편은 지체않고




"저 아가씨 코가 참 예쁘네.


당신 코와 바꾸었으면 좋겠어."




조금 후 또 예쁜 아가씨가 지나가니




"저 아가씨 입이 참 예쁘다.


당신 입하고 바꾸었으면 좋겠다."




이번에는 장님이 지나가니까




기회를 놓칠세라


아내가 말하길




"저 장님 눈 좀 봐요.


당신 눈하고 바꾸었으면 좋겠어요."








▶ 억울합니다



어떤 남자가


자동차를 훔친 혐의로 경찰서에 잡혀왔다.




경찰이 그의 범죄 사실을 추궁했다.


“당신 뭐 땜에 남의 차를 훔친 거지?”




그러자 남자는 억울하다는 듯


신경질적으로 대답했다.




“난, 훔친 게 아닙니다.


묘지 앞에 세워져 있기에 임자가

죽은 줄 알았다고요!”








여자의 마음



오직 남편밖에 모르는 여자




☞ 마음이 하나이니 한심한 여자.




남편도 있고 애인도 한 명 있는 여자




☞ 마음이 둘이니 양심이 있는 여자.




남편도 있고 애인도 두 명 있는 여자




☞ 마음이 셋이니 세심한 여자.




남편도 있고 애인도 열명 이상이면




☞ 열심히 사는 여자





  

                                                           






안녕하세요 보고싶군요인사가늦어미안합니다, 그대주변 벗어날려해도 당신이 무었인지 벗어날 수가 없습니다 도와주세요 국내언제 어디서시간
정해서 하루전 열락주세요, 꼭배옵고싶습니다 010 5510 36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