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스타일과 교도소스타일의 차이는?

댓글 16

내일을 꿈꾸는 사람들

2012. 10. 18.

 

오빤 강남스타일~♬

 

싸이 6집 ( 출처: 구글이미지)


가수 싸이의 ‘강남스타일’ 열풍은 국내를 넘어 세계적으로 도약하며

전 세계인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필리핀의 한 교도소에서는 많은 수용자들이 단체로 모여서 체조도 함께하며

강남스타일의 말춤 열풍에 동참을 하고 있다고 하지만,

우리나라 교정시설에선 그렇게 많은 수용자들이 단체로 모여서 체조를 한다거나

말춤을 춘다는 건 사실상 불가능합니다.

물론 매일 운동시간에 주어지는 각 수용동별 또는 작업장별 체조는

당연하게 실시하고 있지만 말입니다.

 

출처: 연합뉴스   


그러면 우리나라 교도소의 담 안에서는

그 강남스타일에 견줄만한 수용자들의 문화적인 활동은 어떤 것이 있을까요?

수용자들이 단체로 말춤을 추거나 하는 음악적 문화행위 대신 할 수 있는 것이

바로 공예 및 문예활동 등이라고 할 수 있을 텐데요.

 

교도소에서는 교도작업 및 직업훈련과 연계된 다양한 직종을 통해서

직간접적으로 행해질 수 있는 공예 또는 개인의 작품활동을 할 수 있습니다.

전국의 교도소 수용자들이 교도소 담 안에서 작품활동 등으로 완성된

교도작업작품 및 문예작품들을 한곳에 모아서 일반인들에게 공개하고 전시하여

판매까지 하는 전시회가 있습니다.

바로 교정작품전시회입니다.

 

 

 

▶ 교정작품 전시회 더보기

교도소에서 꽃피는 '장인 정신'을 만나다

 

 

올해 개최되는 교정작품전시회는 벌써 41회째를 맞이하였으며,

교도작업작품 및 문예작품의 전시․판매를 통한 교정홍보의 극대화와

국민과 함께하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여 사랑받는 참여교정 구현이 그 목표입니다.

예술창작 활동을 통한 수용자 정서순화 및 기능향상 기회제공 등으로

출소 후 성공적인 사회정착 기반조성도 기대할 수 있습니다.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사진은 과천시민회관에서 개최될 제41회 교정작품전시회 준비를 위해

보조기관인 여주교도소 대강당에서 설레는 ‘귀휴’를 떠나는 수용자의 맘으로

그 몸치장에 여념이 없는 교정작품 중 일부입니다.

 

 

“오랜 수용생활 중 가장 값진 것이 있다면

제가 바깥에서 하던 목공일을 이곳 교도소에서도 계속할 수 있어

목공과 관련된 제 본래의 직업적 감각을 계속해서 유지할 수 있었으며,

출소 후에도 이 분야에서 성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었습니다.”

-교도작업작품 목공부문에 작품을 출품한 수용자 한〇〇(56세)씨

 

 

“가족들에게 씻을 수 없는 죄를 저지르고 처음 교도소에 들어와서는

모든 의욕을 상실하고 밥도 먹기 싫어 시름에 젖어 살았지만,

교도소에서 운영하는 수용자 서예반에 편성되어 서예를 배우게 되면서

그 동안 아집으로 똘똘 뭉쳤던 어리석은 제생각과 가치관에 큰 변화가 생겼습니다.

이제 출소가 얼마남지 않았는데 출소하게 되면 가족사랑을 실천하며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안고 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문예작품 서예부문에 작품을 출품한 수용자 김〇〇(48세)씨

 

 

 

지난 9월 11일 여주교도소 대강당에서 전국의 각 교도소에서 출품된 교정작품 980여점을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윤여항 교수 및 분야별 전문가 7명이

직접 심사하여 입상작을 선정했습니다.

전문가의 솜씨를 뺨치는 수용자들의 교도작품 및 문예작품을 보고

심사에 참여하신 심사위원들은 당황하는 기색을 감추질 못했습니다. 

 

 

 

“교정의 날” 행사와 연계하여 실시될 이번 전시회 기간 중에는

작품을 출품한 기관 담당자가 1~2일 동안

전시장에서 직접 작품을 설명하고 판매할 예정입니다. 

 

 

 

비록 가수 싸이의 강남스타일의 열풍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담 안에서 어린아이의 고사리와도 같은 두 손으로

정성을 다한 수용자들의 작품 한 점 한 점에서

이것이 바로 교도소스타일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제41회 교정작품전시회 >

 

○ 기간 : 2012. 10. 26(금) ~ 10. 31(수), 6일간

○ 장소 : 과천시민회관 갤러리

○ 주최 : 법무부

○ 주관 : 서울지방교정청

○ 보조기관 : 여주교도소

○ 전시작품 : 교도작업제품, 문예작품(직원, 수용자) 등

○ 출품수량

 

분 야 별

기 관 수

종류(종)

수량(점)

교도작업작품

21개 기관

209

645

문예작품(직 원)

26개 기관

51

51

문예작품(수용자)

33개 기관

284

284

544

980

 

 

교정을 이해하고 교정에 관심이 많으며

교정을 사랑하는 많은 분들의 참여와 관람이 기대됩니다.

 

글= 여주교도소 보안과 교위 김낙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