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 2020년 12월

18

17 2020년 12월

17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포럼 05]진(한국)

안녕하세요. 직접 발설하는 뭉치언니들한테 반해서 성매매경험당사자네트워크 뭉치 활동하게 된 진입니다. 다른 사람의 입을 빌리는 게 아니라 직접 이야기하기 위해서 뭉치와 함께한 지는 4년 정도 되었습니다. 토크콘서트 조건만남 파트 발설과 뭉치 정책팀 팀장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IT산업과 성매매 한국은 IT 강국이라 불린다. 2018년 인터넷 이용실태조사에 따르면, 만 3세 이상 인구의 91.5%가 인터넷을 이용하고 대다수가 스마트폰을 사용해 인터넷을 이용한다. 이렇게 많은 이들이 인터넷을 사용하는 만큼 성착취 산업도 IT 산업과 매우 긴밀하게 연결되어 있다....

17 2020년 12월

17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 04]미키 메지(남아프리카)

Mickey Meji (Cape Town, South Africa) #. 미키 메지는 성매매 생존자의 임파워먼트 지원자와 프로그램이라는 이름으로 만들어진 ‘세스프’라는 단체의 창립자이자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세스프는 성매매 생존자가 창립하고 이끌고 있는 임파워먼트 인권단체이다. 성매매와 성착취 목적의 인신매매 폐지를 위해서 사회적이고 법적으로 적절한 환경을 조성하고자 하는 목표, 성매매를 벗어나서 미래를 살고자 하는 여성들에게 지원을 제공하고자 하는 목적을 가지고있다. 페미니스트이자 성매매폐지론자이고, 인권과 여성의 권리를 주장하는 활동가로서 미키는 성매매산업이 갖고 있는 문제들, 성매매 시스템의 해악에 대해서 전문적이고도 개인적인 경험을 사람들에게 전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미키는 남아프리카의 성매매..

17 2020년 12월

17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 03]마리 메어클리어(독일)

Marie Merklinger (Stuttgart,Germany) 마리는 2012년부터 독일에서 노르딕모델을 주장하며 성매매에 반대하는 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독일의 합법화된 성매매산업의 현실에 대해서 증언하면서 독일의 현실을 알리고 있다. 또한, 독일 이외 국가의 여러 네트워크와 단체들과 협력하면서 제도로서의 성매매를 폐지하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2013년 이라는 생매매생존자들이 만든 단체활동을 함께 하고 있다. 런던 웨스트민스터 궁전, 뉴욕의 유엔플라자, 유럽연합 의회, 유럽 인권위원회 등에서 발언해왔다. 마리는 성매매 제도에서 어떻게 여성과 여아들의 트라우마가 정당화되는지를 직접 경험했기 때문에 독일의 합법화된 성매매를 완전히 뒤집어야 한다는 생각을 갖게 되었다. 그래서 독일과 세계 다른 ..

17 2020년 12월

17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02]

#. 지음(한국) 저는 성매매현장에 대해 당사자로 경험으로 발설하며 사회변화를 위해 활동하는 성매매경험당사자네트워크 '뭉치'에서 활동하는 지음입니다. '뭉치'는 2006년 전국자조모임과 함께 조직되어 당사자들의 경험을 재해석하고 한국사회에 성매매라는 화두를 던지는 활동을 해나가고 있는 전국네트워크입니다. 저는 2006년부터 현재까지 '뭉치'를 사랑해서^^ 그리고 우리의 경험은 왜 성매매가 될 수밖에 없었는지 사회에 질문하며, 세상을 바꾸어 싶어 '뭉치'회원 한 명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17 2020년 12월

17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 [2020 성매매경험당사자 웹포럼01]

# 성매매 법정책을 '노르딕모델'로 전환하기 위해 전세계 성매매경험당사자 활동가들과 국제적 연대를 위한 을 지난 8월 27일 온라인으로 진행했습니다. 이 행사는 성매매경험당사자네트워크 '뭉치'와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이하 전국연대)가 주최/주관하고 전국연대 회원단체와 사전신청자 50명의 청중들이 함께 했습니다. # 독일과 남아프리카공화국, 한국 성매매경험당사자 활동가들의 발제와 질의응답시간에 담긴 내용들은 곧 영상으로 제작되어 업로드 될 예정이며, 공식적으로 진행된 웹포럼과 별개로 당사자 활동가들은 온라인으로 사전모임을 가져 서로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서로에게 궁굼한 것들을 나누며, 당사자활동에 대한 여러방향에 대해 고민하는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