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드리의 행복한 샘터

살아갈 날들이 더 아름답다

[청명산~아람산~매미산]

댓글 1

서울경기산행

2020. 9. 27.

 

 

 

 

 

 

 

 

청명산 (192m) 매미산(158.5m) 아람산(143m)

 

 

▣ 산행일자 : 2020년 09월 20일 일요일 맑음

산행위치 : 경기/수원시,용인시

산행코스 : 청명역 1번출구→청명산→경희골프랜드→아람산→신갈저수지

→매미산→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영통역

산행거리 : 8.77km (2시간36분)

 

 

 

 

코로나로 지난 한주를 산에 들지 않으니...

온 몸이 근질근질하다...

 

수원과 용인에 조용히 숨어 있는 작은 산을 검색해서...

잠시 숲길따라 걸어 보고...

 

엄마를 뵙고 오려는 계획을 세워보고...

나의 고향 수원으로 향한다...

 

 

 

 

 

 

 

 

 

 

 

청명역 1번출구에 산행은 시작된다...

 

 

 

 

 

 

 

 

 

 

청명역 1번출구에서 70여 미터만 직진하게 되면...

우측으로 쉼터가 나타나고...

뒷쪽 샛길로 올라서게 되면...

숲으로 스며들게 된다...

 

 

 

 

 

 

 

 

 

 

앞서 가던 남자분은 어디론가 사라지고...

일요일인데도 숲은 고요하다...

 

 

 

 

 

 

 

 

 

 

적막감이 감도는 숲길을 혼자서 오르니...

왠지 쓸쓸한 기분이 든다...

 

 

 

 

 

 

 

 

 

 

잠깐이지만 송글송글 이마에 땀방울이 맺힐때쯤

능선에서 이정목을 만나게 된다...

 

 

 

 

 

 

 

 

 

능선에서 편안한 숲길을 따른다...

반질반질한 숲길을 보니

주변에 사시는 시민들이 운동삼아 많이 오르 내리는 산인듯 하다...

 

 

 

 

 

 

 

 

 

 

삼각점과 정상석이 있는 청명산 정상에 도착을 한다...

 

 

 

 

 

 

 

 

 

 

수원과 용인의 경계지점에 있는 청명산은 낮은 산임에도

이곳에 오르면 사방이 탁 트이고 수려하다 하여 청명산이라 한단다.

 

청명산 봉우리에 우물이 하나 있었는데 이 우물 속에 있는 보물이

()과 통하는 신비한 힘을 갖고 있어 청명산 주변의 마을을

영통(靈通)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펌>

 

 

 

 

 

 

 

 

 

 

수원과 용인의 경계점이 있는 곳이기도 한것 같다...

 

 

 

 

 

 

 

 

 

 

수원시 경계표시 표지목에

카메라를 올려놓고 쎌카를 찍었는데...

영 ~~~

 

 

 

 

 

 

 

 

 

 

외환은행 연수원 방향으로 이어간다...

 

 

 

 

 

 

 

 

 

 

경희골프랜드 방향으로...

 

 

 

 

 

 

 

 

 

 

우측 초록색의 휀스를 따라 편안한 비단길을 걷는다...

 

 

 

 

 

 

 

 

 

 

 

 

 

 

 

양쪽으로 휀스는 이어지고...

사이로 계속해서 내림길을 이어간다...

 

 

 

 

 

 

 

 

 

 

쌩뚱맞게 삼각점이 산길 내림길 한가운데 존재한다...

 

 

 

 

 

 

 

 

 

 

이런 곳에 왠 삼각점이 있을까...

언제라도 굴러 내려갈껀만 같다...

 

 

 

 

 

 

 

 

 

 

안타까운 삼각점을 뒤로하고...

 

 

 

 

 

 

 

 

 

 

내리막 길은 이어진다...

 

 

 

 

 

 

 

 

 

 

청명산 내리막길 끝에는 나무계단으로 잘 정돈되어 있고...

 

 

 

 

 

 

 

 

 

 

수원시내로 연결되는 315번 도로로 내려서게 된다...

이 도로는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 정문을 지나가기도 한다...

 

우측으로 도로따라 잠시 걷게 되면...

 

 

 

 

 

 

 

 

 

 

신호등이 보이는 곳에 횡단보도를 건너...

계속해서 도로를 따른다...

 

 

 

 

 

 

 

 

 

 

신호등이 있는 횡단보도 앞에는

경희골프랜드 정문이 있기도 하다...

 

빨간 화살표 방향이 아람산 들머리가 되겠다...

옆에는 현대오일뱅크가 자리하고 있다...

 

 

 

 

 

 

 

 

 

 

 

 

 

 

 

들머리에 올라서게 되면...

배수구를 따라 오르게 되고...

 

좌측으로 아람산 정상을 향해 오르기 시작한다...

 

 

 

 

 

 

 

 

 

 

이곳으로 오르는 숲길은

인적이 드문 곳인듯 하다...

 

 

 

 

 

 

 

 

 

 

잠시 헐떡이면서 오르니...

반질반질한 산길과 만나게 된다...

 

아마도 편안한 길로 오르려면...

들머리에서 조금더 도로따라 진행하면...

또 다른 들머리가 있지 않을까 생각된다...

 

 

 

 

 

 

 

 

 

 

앙증맞은 아람산 정상석...

 

 

 

 

 

 

 

 

 

 

아람산 정상에는 몇몇의 시민들이 있어서...

부탁을 해서 한컷 담아 본다...

 

 

 

 

 

 

 

 

 

 

좌측으로 신갈호수를 조망해본다...

수질이 많이 안 좋아 보인다...

 

 

 

 

 

 

 

 

 

 

동부대로 기흥터널 위를 걷게 된다...

 

 

 

 

 

 

 

 

 

 

이름모를 봉우리에서 삼각점을 만나고...

 

 

 

 

 

 

 

 

 

 

기흥호수공원 산책로를 따른다...

 

 

 

 

 

 

 

 

 

 

 

 

 

 

 

호수공원에서 매미산으로 오르는 들머리를 따른다...

 

 

 

 

 

 

 

 

 

 

아주 살짝 가파르게 오른다...

 

 

 

 

 

 

 

 

 

 

 

 

 

 

 

오늘 마지막 찾은 매미산 정상이다...

 

 

 

 

 

 

 

 

 

 

매미산도 청명산과 함께 시민들의 안식처인듯...

 

 

 

 

 

 

 

 

 

 

경희대 국제캠퍼스로의 하산길은...

걷기 좋은 힐링코스로다...

 

 

 

 

 

 

 

 

 

 

캠퍼스 주변은 대운동장까지 숲길로 이어져 있어

산책코스로는 제격이다...

 

 

 

 

 

 

 

 

 

 

나도 삼성맨이지만...

삼성은 대단하다...

사내코스를 시민들에게 개방까지 하고...

 

 

 

 

 

 

 

 

 

좌측으로 삼성전자 울타리를 한동안 따르게 된다...

 

 

 

 

 

 

 

 

 

 

 

 

 

 

 

경희대 국제캠퍼스 대운동장으로 빠져 나오면서...

숲길은 끝이 난다...

 

 

 

 

 

 

 

 

 

 

경희대 정문을 나선다...

경희대 정문 앞으로는 315번 도로가 가로지르고...

좌측이 영통역 방향이 되겠다...

 

 

 

                                                 Too Late (Violin Instrumental) (늦게핀 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