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길

나를 찾아 산으로 가는 길

경주 토함산 등산코스 (마동 탑마을~석굴암~불국사)

댓글 223

국립공원 산행

2022. 4. 23.

토함산은 신라시대에 신성시 여겼던

오악(五岳)의 하나로 불국사와 석굴암을

품고 있는 산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마동 삼층석탑과 토함산

토함산은 동해와 가까워서 안개가 자주

끼는데, 산이 바다에서 밀려오는 안개를

마시고 토해 내는 듯한 모습을 표현하여

토함산(吐含山)이라 불렀다고 전해진다.

 

토함산 정상(745m)

경주시 마동 탑마을에서 토함산 산행을

시작→마동 삼층석탑→탑골→탑골 갈림길

→정상→석굴암 일주문→오동수 약수터를

거쳐 불국사로 하산하여 산행을 마쳤다.

 

토함산 등산지도

마동 탑마을 버스 정류소에서 코오롱

호텔 후문으로 이어지는 도로를 진행하자

조금 후에 마동 탑마을 표석이 보였다.

 

마동 탑마을 마동교에서 바라본 토함산

 

마동 탑마을 가는 길

여기에서 왼쪽으로 마동 탑마을 회관과

메타세쿼이아 길을 지나자 마동 삼층석탑이

밭 가운데 우뚝 서 있는 모습이 보였다.

 

마동 탑마을 표석

 

마동 탑마을 마을회관을 지나서

 

경주 마동 삼층석탑(보물 제912호)에 도착

불국사와 석굴암을 창건한 김대성이

토함산에서 곰 사냥을 마치고 밤에 꿈을

꾸었는데, 꿈에 사냥한 곰이 나타나 절을

세워 달라고 하자 곰을 잡았던 곳에 절을

창건하고 삼층 석탑을 세웠다고 한다.

 

마동 삼층석탑에서 바라본 토함산

 

뒤돌아본 마동 삼층석탑과 코오롱호텔

마동 삼층석탑을 구경하고 마을 안길과

밭길을 8분쯤 올라가자 토함산 등산로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탑골에 도착했다.

 

토함산 등산로 입구로 가는 길

 

등산로 입구에서 바라본 토함산

탑골에서 토함산 2.8km 이정표를 따라

등산로에 들어서자 갈림길과 마주쳤다.

 

마동 탑골 토함산 등산로 입구

어느 길로 진행해도 상관없지만 오른쪽

산길을 따라서 진행하자 공동묘지를 거쳐

온 산길과 4~5분 후에 다시 합류하였다.

 

공동묘지 위 경주 24-01 위치에 도착

탑골에서 4~5분쯤 후에 경주 24-01번

위치번호를 지나자 한줄기 등산로는 탑골

갈림길이 있는 주능선까지 계속되었다.

 

처음에는 완만한 토함산 등산로 풍경

 

토함산 등산로에 갖가지 봄꽃이 피어 있다.

 

토함산으로 올라가는 다양한 등산로 풍경

탑골에서 55분 정도 산행하여 탑골

갈림길에서 오른쪽 방향으로 10분쯤 더

올라가자 산불감시초소에 도착했다.

 

주능선에 위치한 탑골 갈림길

 

정상 바로 옆 산불감시초소

 

산불초소에서 바라본 보문호와 덕동호

 

보문호를 당겨 보았다.

 

코오롱호텔과 마동 탑마을이 보인다.

산불감시초소에서 주변 조망을 즐기고

몇 걸음 더 진행하자 토함산 정상이었다.

 

토함산 정상에서 경주 남산과 단석산이 보인다.

 

토함산 정상에 도착

 

토함산 정상(745m) 표지석

토함산 정상에 올라서자 함월산 너머로

멀리 호미곶과 포항이 희미하게 보였다.

 

토함산에서 멀리 호미곶이 희미하게 보인다.

 

토함산 정상 풍경

 

동대봉산과 함월산

 

동대봉산 아래 절골을 당겨 보았다.

 

뒤돌아본 토함산 정상

토함산 정상에서 석굴암 일주문으로

내려가는 길은 관광객이 맨발로 오르

내릴 정도로 완만하면서 반질거렸다.

 

추령 갈림길

토함산 정상에서 하산을 시작하여

추령 갈림길과 작은 다리를 지나자 성화

채화지로 올라가는 곳이 나타났다.

 

성화채화지 입구

 

경북도민체전 토함산 성화채화지

 

새로 설치된 듯한 성화 채화대

성화 채화지에서 다시 등산로를 8분쯤

더 내려가자 석굴암 일주문에 도착했다.

 

반듯한 등산로를 따라 석굴암 일주문에 도착

 

석굴암 일주문

 

정면에서 바라본 석굴암 일주문

 

석굴암 매표소

 

석굴암 주차장

 

주차장에서 동해가 보인다.

 

토함산 동쪽 한국수력원자력을 당겨 보았다.

 

대종각

석굴암 매표소 옆에서 불국사 2.2km

이정표를 따라서 하산을 시작하였다.

 

석굴암 매표소에서 불국사로 하산

석굴암 매표소에서 15분쯤 하산하여

화장실 건물에서 왼쪽으로 100m 정도

떨어진 오동수 약수터를 찾아갔다.

 

오동수 약수터

오동수 약수터에서 다시 15분 정도

하산하자 청마 시비에 도착하였다.

 

계속되는 하산길

오래되어 보이는 청마 시비에는

'석굴암 대불' 시가 새겨져 있었다.

 

목놓아 터뜨리고 싶은 통곡을 견디고

내 여기 한 개 돌로 눈감고 앉았노니.

 

청마 유치환 시비

청마 시비를 지나자 잠시 후에 불국사

일주문에 도착하여 하산을 완료하였다.

 

불국사 일주문과 매표소

 

불국사 일주문

불국사 일주문을 지나자 화려하게

핀 겹벚꽃 화원이 눈앞에 펼쳐졌다.

 

활짝 피기 시작하는 불국사 겹벚꽃

 

겹벚꽃을 즐기는 관광객들

화창한 봄날에 불국사와 겹벚꽃을

즐기는 관광객들로 겹벚꽃 화원은 꽃잎

만큼 많은 사람들로 인산인해였다.

 

왕벚꽃으로 불리는 겹벚꽃

 

경주 마동 탑마을에서 시작→마동 삼층

석탑→탑골→토함산 정상→석굴암 일주문

→불국사 일주문으로 이어지는 등산코스는

휴식을 포함하여 4시간쯤 소요되었다.

 

2022년 4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