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9

댓글 0

나는

2021. 4. 30.

 

월,수 미술학원 가는 날 잠깐이라도 들리더니 바빴는지 2주나 못 오던 다은이 격일로 학교 안 가는 날

모처럼 와서 한참 시간을 보냈다.

재롱둥이 다은이 스노우 라는 프로그램을 깔아 같이 찍는데 우스꽝스런 모습에 박장대소.

다은이 그냥 봤을 땐 엄마하고 닮은 줄 모르겠더니 사진으로 보니 엄마하고 닮았다.

웃을 일 없는 일상에 아이들 땜에 웃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