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nsunby

문선비의 사진 이야기

어처구니

댓글 3

선비내 사진방,낚시

2012. 5. 28.

어처구니를 아시나요,

맷돌의 나무손잡이을 어처구니라고 해요,

손잡이가 부러지면 당황스럽겠지요,

그래서 어처구니가 없어 또는 어이없다란

뜻으로 쓰이게 된것이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