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쓴 기사

무지한 2013. 1. 26. 14:35



애플, 1년만에 '세계최고 가치기업'자리서 밀려나(종합)


미국샌프란시스코의 애플스토어(AP=연합뉴스, 자료사진)

실적발표 후 향후 혁신 가능성에 의문 제기로 주가 약세 지속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상수 특파원 = 애플이 최근 분기 실적발표 이후 주가 급락세가 지속되면서 '세계에서 가장 기업가치가 높은 기업' 자리를 엑손모빌에 내줬다.

애플의 주가는 25일(현지시간) 전날보다 2.36% 내린 439.88달러로 거래를 마감했다.

시가총액도 4천130억6천만 달러로 내려앉았다.

이에 비해 엑손 모빌은 0.42% 오른 91.73달러로 장을 마치면서 시가총액이 4천182억3천만 달러를 기록, 애플을 넘어섰다.

애플의 시가총액은 엑손모빌과 이날 온종일 엎치락뒤치락을 거듭했으나 장 막판 주가가 비교적 큰 폭으로 밀리면서 시가총액 1위 자리를 내줬다.

애플의 시가총액은 지난해 1월25일 엑손 모빌을 제치고 1위 자리에 오른 뒤 전날까지 1년간 '세계에서 가장 비싼 기업'자리를 지켜왔다.

하지만 최근 분기 실적 이후 시장에서 앞으로 아이팟과 아이폰, 아이패드로 이어지는 혁신제품을 계속 내놓을 수 있을지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면서 약세를 면치 못했다.

nadoo1@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