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태 [신 작]

시와 칼럼 2022. 1. 18. 03:19
[잃어버린 겨울]


그대 생각에
나는 그만
겨울을 잃었습니다.

잃어버린 것은
겨울만이 아닙니다.
위태롭게 서성이는
내 마음자락입니다.

그래서 겨울이
더욱 춥기만 합니다


詩 정성태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