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FEZ & 소식

광양만권 2014. 12. 18. 14:21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희봉)은 12월 18일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에 투자를 희망하는 4개 기업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하였다.

 

금번에 투자협약을 체결한 보스팩㈜, ㈜신영이앤피, ㈜해성금속, ㈜다온테크 4개 유망기업은 544억원을 투자하고, 150명을 고용할 것으로 예상되어 광양만권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율촌산단에 ㈜해성금속, ㈜신영이앤피, ㈜다온테크는 각각 300억원, 200억원, 24억원, 보스팩㈜은 산업․식품용 포장재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20억원을 율촌자유무역지역에 투자할 예정이다.

 

광양경제청은 잠재투자기업에 대한 공격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전개하기 위해 금년도에 “광양만청 위기극복 T/F팀”을 가동하여

“전 직원의 투자요원화”하는 등 투자유치에 총력을 기울여 다수의 기업이 투자실현 될 수 있도록 매진할 계획이다.

 

이희봉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장은 ‘이번 투자협약은 국내외 경제 침체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투자유치를 이끌어 낸다는데 큰 의미가 있으며, 광양만권에 투자를 결정한 기업들이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