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더보이스

의약전문지로서 환자와 보건의료인, 환자와 제약, 환자와 정부 등의 라포를 지향함

23 2021년 11월

23

오늘의 제약뉴스 머크, 353년 역사를 가진 '특수질환' 전문 기업의 원동력은?

문윤희 기자/ 승인 2021.11.23 07:39 기업 철학, '환자를 위한 한마음'이 지속 가능성 비결 1989년 한국지사 설립…특수질환 분야 신약 개발 지속 투자 항암·내분비·난임·신경면역 4대 핵심 분야 집중 올해로 설립 353주년을 맞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제약·화학 기업인 머크는 '세계적인 특화 혁신기업'이라는 목표를 설정하고 특수질환 신약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면역과 항암분야, 신경면역, 난임과 내분비 질환 분야를 핵심 연구 분야로 설정해 둔 머크는 올 한 해 R&D에 16억 유로를 투자하며 지속적인 신약 개발 역량을 쌓아가고 있다. 연구소는 독일 담스타트와 미국 보스톤, 일본 도쿄, 중국 베이징의 4대 글로벌 허브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연구진 인원만 3000여명에 달한다. 현재 38개 임상 ..

23 2021년 11월

23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기획현지조사 대상에 의약품 불법유통·사적사용 도매 포함

최은택 기자/ 승인 2021.11.23 07:40 비정상 일련번호 등 고려 선정...공진단 등 매출보고 없는 곳도 심사평가원 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가 최근 진행한 기획현지조사에 의약품 불법유통과 사적사용이 의심되는 도매업체도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불법유통은 비정형적 일련번호를 통해, 사적사용은 고가 한약의약품을 취급하고도 매출보고가 없는 업체 등이 선정됐다. 2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의약품정보센터가 최근 현지조사를 마친 10여개 업체 중에는 '1원낙찰' 관련 업체 뿐 아니라 의약품 불법유통 의심 업체도 포함돼 있다. 불법유통은 발기부전 의약품나 비만치료제 구입수량이 적으면서 매출보고가 없거나 공진단, 우황청심환 등 한약의약품에 대한 매출 보고를 하지 않은 업체 등이 선정됐다. 또 제약사가 아닌 ..

23 2021년 11월

23

오늘의 제약뉴스 오리지널보다 99% 저렴한 노바스크·크레스토 제네릭

주경준 기자/승인 2021.11.23 07:40 AAM, 미국내 약가부담 절감 상위 10대 성분 분석 발표 특허만료 전 오리지널 약가 대비 99% 저렴한 조프란, 크레스토, 아빌리파이, 노바스크 제네릭 등 미국시장에서 약가부담 절감효과가 가장 큰 10대 성분시장이 공개됐다. 접근가능 의약품 협회(AAM)가 지난 10월 발표한 제네릭·바이오시밀러 약가절감 보고서에 따르면 약가 절감효과가 큰 상위 10대 성분의 제네릭 출시로 지난한해 991억달러(한화 약 118조)를 절약한 것으로 분석됐다. 제네릭 출시에 따라 약가절감액이 큰 품목은 리피토, 조프란, 프릴로섹, 크레스토, 아빌리파이, 뉴론틴, 노바스크, 싱귤레어, 심발타, 프로토닉스 등 10품목이다. 자료출처: AAM(Association for Ac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