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더보이스

의약전문지로서 환자와 보건의료인, 환자와 제약, 환자와 정부 등의 라포를 지향함

20 2021년 10월

20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약제관리실 직원, 2년새 3명 중 1명 심사평가원 떠났다

최은택 기자/ 승인 2021.10.20 06:38 2016~2021년 9월 퇴직직원 현황...평균연봉 2578만원 원주이전 영향...실무담당 과장급 직원 가장 많아 심사평가원 약제관련 업무 직원들이 최근 6년간 60명 넘게 이탈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부분 자진 퇴사인 '의원면직'이었는데, 원주 이전에 따른 생활여건 변화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된다. 19일 심사평가원이 김미애 의원의 요구에 의해 국회에 제출한 '최근 5년간 연도별 퇴직직원 주요 인적 내용'을 보면, 2016년부터 올해 9월까지 총 882명이 심사평가원을 그만뒀다. 퇴직사유는 의원면직이 553명(62.7%)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은 정년당연퇴직 171명(19.4%), 일반명예퇴직 62명(7%), 임기만료 47명(5.3%), 계약만료 33..

19 2021년 10월

19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영국, 약사 독립처방 촉진...의료부하 완화 전략

주경준 기자/ 승인 2021.10.18 16:37 1차 의료기관 원격의료 선호에 응급의료 과부하 원인 노동당 조나단 애쉬워드 의원 트윗 "약사 독립처방 이미 된다고 복지부 장관에게 말해줘" 영국의 야당인 노동당의 그림자 내각 복지장관 조나단 애쉬워드(Jonathan Ashworth)의 11일자 트윗 내용이다. 지난 11일 영국 보건사회부 사지드 자비드(Sajid Javid) 장관이 약사에게 처방권을 부여토록 하겠다는 발언과 관련, 이미 법적으로 간호사에 이어 약사까지 처방권이 부여된 제도와 낮은 보건의료 지식을 가진 보건부 장관을 우회적으로 비난하는 내용이다. 해프닝은 뒤로 하고 갑자기 보건사회부(한국의 복지부) 장관이 약사의 처방권 확대 이야기를 꺼내든 이유는 뭘까. 되집어보면 코로나19로 장려됐던 원..

15 2021년 10월

15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환자 치료목적 사용, 화이자 'PF-06463922정' 최다

엄태선 기자/ 승인 2021.10.15 06:56 3분기 162건 중 40.7%인 66건...비소세포폐암 치료 활용 노바티스 'INC424인산염' 18건, 프랄세티닙 15건 순 많아 화이자제약의 'PF-06463922정'이 지난 3분기동안 환자의 치료목적으로 가장 많이 투여된 것으로 나타났다. 식약처가 지난 3분기동안 환자 투여를 숭인한 치료목적사용 약물은 총 162건으로 화이자제약의 'PF-06463922정'이 비소세포폐암 환자들에게 사용됐다. 전체 승인된 약물중 40.7%나 됐다. 노바티스의 'INC424인산염' 18건으로 이식편대숙주병 치료에 사용됐다. 이어 블루프린트 메디슨의 프랄세티닙(BLU-667)'은 15건으로 비소세포폐암과 대장암, 두경부암, 갑상선 수질암 치료에 활용됐다. 노바티스의 '다..

13 2021년 10월

13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임상시험 사후관리 강화...실시기관 실태조사 인력 확충중

엄태선 기자/ 승인 2021.10.13 06:37 식약처, 지난해 4명서 올해 6명 추가 등 총 10명으로 운영 내년에도 두지릿수 인력 확보 나서...임상 대상자 안전 최선 임상시험 사후관리가 보다 촘촘하게 이뤄질 전망이다. 식약처가 국내에서 늘어나는 임상시험의 안전관리를 위해 사후관리 전문인력 확보에 나서고 있다. 지난해 기준 4명에 불과했던 임상시험 실시기관 대상자 안전 등의 면밀한 조사를 위해 실태조사 전문인력 확충하고 있는 것이다. 올해들어 지난 7월까지 6명을 추가해 총 10명의 전문인력으로 운영하고 있다. 앞서 식약처는 지난해 국정감사에서 임상시험 안전관리를 위해 임상시험을 실시하는 기관의 심사위원회 구성방식을 국제기준(시험관리기준)에 부합하게 관리하고 전문인력 확충을 통해 안전관리를 강화할 ..

13 2021년 10월

13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임상시험 사후관리 강화...실시기관 실태조사 인력 확충중

엄태선 기자/ 승인 2021.10.13 06:37 식약처, 지난해 4명서 올해 6명 추가 등 총 10명으로 운영 내년에도 두지릿수 인력 확보 나서...임상 대상자 안전 최선 임상시험 사후관리가 보다 촘촘하게 이뤄질 전망이다. 식약처가 국내에서 늘어나는 임상시험의 안전관리를 위해 사후관리 전문인력 확보에 나서고 있다. 지난해 기준 4명에 불과했던 임상시험 실시기관 대상자 안전 등의 면밀한 조사를 위해 실태조사 전문인력 확충하고 있는 것이다. 올해들어 지난 7월까지 6명을 추가해 총 10명의 전문인력으로 운영하고 있다. 앞서 식약처는 지난해 국정감사에서 임상시험 안전관리를 위해 임상시험을 실시하는 기관의 심사위원회 구성방식을 국제기준(시험관리기준)에 부합하게 관리하고 전문인력 확충을 통해 안전관리를 강화할 ..

12 2021년 10월

12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건강사각지대?...무좀약-본드...의료기기-웰니스...무알콜-비알콜

엄태선 기자/승인 2021.10.12 02:43 식약처 국정감사에 등장한 '비슷한 용기와 형태' 관리망 허술 지적 환자나 소비자의 건강을 위해할 수 있는 '착각하기 쉬운' 제품들이 올해 국감장에 나왔다. 바로 제품포장이 비슷해 혼동하기 쉬운 제품들이다. 문제가 된 제품은 무좀약과 본드, 탈모기기와 안마의자, 무알콜과 비알콜, 생수와 혼합음료 등이 등장했다. 이용호 의원이 비알콜 맥주와 무알콜 맥주를 식약처 국감장에 들고 나왔다. 그 차이점을 설명하며 문제점을 지적했다. 국민의당 최연숙 의원은 무좀약과 본드의 포장이 유사해 노인을 비롯해 시각장애인 등에 적지않은 안전사고를 일으킨다며 개선을 주문했다. 이에 김강립 식약처장은 실효성 있는 방안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신형영 의원과 국민의힘..

08 2021년 10월

08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의약품 배달 플랫폼 기업 닥터나우 '약이야 독이야'

최은택 기자/ 승인 2021.10.08 03:49 서영석 의원 공격하고 신현영 의원 엄호하고 국감장서 의약사 출신 여당 의원들 간 대리전 서영석 "진료한 사람 의사인지 확인도 안돼" 신현영 "정부 못하는 의료사각지대 공백 메워" 김대업 약사회장 "국내 보건의료체계 근간 흔들어" 장지호 대표 "많은 환자들 앱 통해 도움 받았다" 권덕철 장관 "문제되는 약제 처방 서둘러 제한" "(서영석 의원)의약품 오남용 우려는 기본이고, 진료한 사람이 의사인지, 조제장소가 약국인지, 정상적으로 유통된 의약품을 조제한 것인지 등을 확인할 방법조차 없다. 환자정보 유출우려도 심각하다." "(신현영 의원)감염병 시대에 앱을 통해 도움을 받은 국민들이 있다. 정부가 제공하지 못하는 의료사각지대를 오히려 배달앱이 메워주고 있다...

06 2021년 10월

06

다양한 보건의료뉴스 모델링 활용 소아 허가외 사용 약 사각지대 해소

엄태선 기자/ 승인 2021.10.06 06:29 식약처, 올해 과학적 근거 통한 가이드라인 개발 추진 소아, 고령자가 과학적 근거를 토대로 보다 안전하게 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을까. 식약처는 의약품 개발단계부터 임상시험을 하기 어려운 소아나 고령자들이 보다 안전하게 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정보제공에 나선다. 그동안 소아나 고령자의 경우 성인에 비해 상대적으로 안전성-유효성에 대한 충분한 증거 확보가 낮은 편이었다. 이를 위해 지난해 노인이나 여성, 노인 등 취약-민감 계층을 위한 의약품 평가 기술개발과 안전정보 제공을 추진해왔다. 허가외 사용 의약품에 대한 계량약리학적 분석기반 소아 연령에 따른 적정 용법과 용량을 제한 한 것이다. 의약품 안전성 정보집-덱스메데토미딘의 소아 적정 용법용량 제안 등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