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더보이스

의약전문지로서 환자와 보건의료인, 환자와 제약, 환자와 정부 등의 라포를 지향함

24 2021년 08월

24

환자정책뉴스 국회 보건복지위 통과 수술실 CCTV 설치법안 세부내용은?

최은택 기자/ 승인 2021.08.24 07:58 수술실 내부 설치...보관기관 30일 이상으로 설정 열람·제공, 수사·재판 활용 등 3가지로 한정 이른바 '수술실 CCTV 설치법안'이 드디어 국회 소관 상임위원회를 통과했다. CCTV는 수술실 내부에 설치하고, 촬영한 영상정보는 30일 이상 보관하도록 근거를 마련했다. 영상정보 열람·제공은 수사·재판 업무 수행을 위해 관계 기관이 요청하는 경우 등 3가지 경우로 한정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는 23일 제1법안심사소위원회와 전체회의를 잇따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의료법개정안을 의결했다. 이 개정안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를 거쳐 본회의까지 통과해야 확정된다. 먼저 전신마취 등 환자의 의식이 없는 상태에서 수술을 시행하는 의료기관의 개설자는 수술실 내부에 폐쇄..

21 2021년 07월

21

환자정책뉴스 알레르기 정보 누락시켰다가 환자 잡을 뻔한 환자식

최은택 기자/ 승인 2021.07.21 06:54 의료기관인증원, '식품알레르기 환자안전사고 주의경보' 발령 아낙필락시스 쇼크 등 심각한 위해 초래 가능 심한 두드러기 증상으로 입원한 한 30대 환자는 입원과정에서 의료진에게 '갑각류' 알레르기가 있다고 알렸고, 병원 전산시스템에도 '갑각류 제외' 알림이 입력됐다. 그런데 며칠 후 저녁 환자의 두드러기 증상이 더 심해졌고, 확인결과 당일 아침 환자식에 '갑각류' 종류의 반찬이 제공돼 환자가 소량 섭취한 것으로 확인됐다. 환자식 상차림과 배식과정에서 알르레그 유발성분이 포함된 음식 확인 및 제외절차가 누락됐던 것이다. 의료기관평가인증원은 이런 환자안전사고 예방과 재발방지를 위해 '보건의료기관 내 식품알레르기 환자안전사고 발생 환자안전 주의경보'를 20일 발..

14 2021년 07월

14

환자정책뉴스 노인 다빈도 진료...입원은 '백내장'...외래는 '고혈압'

엄태선 기자/ 승인 2021.07.14 06:03 1인당 진료비, 알츠하이머병치매 1523만원으로 최고 노인 다빈도 진료가 가장 많은 질환은 무엇일까. 심평원의 심사결정분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65세 이상 노인환자 중 입원의 경우 백내장이, 외래의 경우 고혈압 진료가 가장 많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먼저 진료인원의 경우 입원은 백내장이 21만4041명으로 최다였으며 알츠하이머병에서의 치매가 11만5940명으로 그 뒤를 따랐다. 이어 상세불명 병원체의 폐렴이 7만8524명, 뇌경색증 7만8495명, 무릎관절증 7만2005명 순이었다. 외래는 본태성(원발성) 고혈압이 295만명, 치은염 및 치주질환 293만명, 무릎관절증 153만, 등통증 152만명, 급성 기관지염 150만명 순이었다. 1인당 진료비의 경우 ..

09 2021년 07월

09

환자정책뉴스 "환자의 시간 3~6개월 불과...첨단바이오약 신속 급여 절실"

최은택 기자/ 승인 2021.07.09 07:35 김원석 교수 "의료강국 한국위상 맞게 서둘러 제도 마련해야" 병원관리 시스템-전문진료과 협업체계 구축도 필요 "환자들이 급여를 기다리며 버틸 수 있는 시간은 3~6개월 남짓이다. 대체치료 방안이 부재한 환자에게 장기 생존 가능성을 열어주는 혁신적 첨단바이오의약품에 대한 신속한 급여방안 마련이 절실하다." 김원석 삼성서울병원 혈액종양내과 교수가 전하는 'Key message'다. 김민석 국회 보건복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서울 영등포구을)과 최혜영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오늘(9일) 오전 10시부터 온라인을 통해 '첨단바이오의약품 환자접근성 어떻게 개선할 것인가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김 교수는 이 행사에서 '첨단바이오의약품 발전현황 및 선진국..

02 2021년 07월

02

의약뉴스 대전지역 환자...마약성진통제-항암제 이상반응 많았다

엄태선 기자 / 승인 2021.07.02 06:24 충남대병원 지역의약품센터 2분기 약물이상반응 보고 대전지역의 환자들은 어떤 약을 먹었을 때 부작용이 많았을까. 충남대병원 지역의약품안전센터(이하 센터)에 보고된 2분기 약물이상반응 보고에 따르면 마약성진통제와 항암제가 가장 많은 이상반응을 나타낸 것으로 나타났다. 센터에 보고된 약물이상반응은 총 1114건으로 이중 마약성진통제 527건으로 전체의 41%를 기록하면서 최다였다. 항암제가 305건으로 전체의 23%를 차지했다. 두 약물을 합하면 총 64%에 달했다. 이어 비마약성진통제는 102건으로 8%, 기타 5%, 항균제 56건으로 4%, 인과용제 29건으로 2%, 조영제 1.4%, 신경계와 호흡기계, 소화기계는 1%대였다. 원내 다빈도 이상반응 보고 ..

댓글 의약뉴스 2021. 7. 2.

29 2021년 06월

29

카테고리 없음 낙상 517건, 약물 393건, 검사 61건...환자안전사고 많은 순

엄태선 기자 / 승인 2021.06.29 06:09 환자안전보고학습시스템 4월 보고 현황...자살-자해 14건 종병 421건, 요양 225건, 상급종병 146건, 약국 128건 순 환자의 안전 사고 중 여전히 낙상과 약물로 인한 것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4월 의료기관평가인증원 환자안전보고학습시스템에 보고된 환자사고 보고 현황에 따르면 전체 1191건 중 낙상이 517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약물도 393건으로 그 뒤를 따랐다. 이어 검사 61건과 상해 45건, 처지-시술이 23건, 수술 23건 순이었다. 환자의 자살과 자해도 14건으로 적지않았다. 의료기관별로는 종합병원이 421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요양병원 225건, 상급종합병원 146건, 약국 128건, 병원 125건, 의원 102건 ..

21 2021년 06월

21

의약뉴스 소아청소년 처방 절반, 소분돼..."저함량 소아용약 필요"

엄태선 기자/ 승인 2021.06.21 06:25 서울아산병원 약제팀, 관련 약물소분사용현황 분석....조제수가 개선 주문 1년간 국내 대형병원에 입원한 19세 미만 소아청소년 환자들에게 처방된 약물 중 소분된 사례가 절반 수준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아산병원 약제팀(연구자 김영은, 박근미, 정주원, 한혜원)은 한국병원약사회 온라인 춘계학술대회에서 '단일기관 소아청소년 입원환자에서 약물의 소분 사용현황 분석'을 통해 밝혔다. 이번 연구는 지난 2020년 12월1일부터 2021년 1월10일까지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에 입원한 만 19세 미만의 소아청소년 환자를 대상으로 후향적으로 전자의무기록을 분석했다. 670명의 대상 중 신생아 71명, 영아 159명, 유아 150명, 학령기 122명, 청소년 ..

댓글 의약뉴스 2021. 6. 21.

18 2021년 06월

18

환자정책뉴스 "중증건선 환자가 실험대상인가?...산정특례제도 개선해야"

최은택 기자/ 승인 2021.06.18 06:40 첫 등록 시 높은 진입장벽·불합리한 재등록 기준 또 도마에 23회 환자샤우팅카페서 사례발표 통해 성토 "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도입된 산정특례 제도가 왜 중증 건선 환자에게만 가혹하고 불평등한 잣대를 들이대고 있는지 묻고 싶습니다." "사람을 사람으로 보지 않고 실험대상으로 보는 보건복지부, 건보공단은 원수가 될 수밖에 없습니다." 1995년부터 26년째 건선과 싸우고 있는 장은정(44) 씨는 17일 열린 제23회 환자샤우팅카페에서 이렇게 호소했다. 장 씨는 2017년 10월부터 산정특례를 적용받아 고가의 생물학적제제(노바티스 코센틱스)를 10% 자부담만으로 써왔고, 비교적 큰 고통없이 사회생활을 하고 있다. 그런데 장 씨는 왜 '샤우팅' 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