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 2022년 05월

18

건강 춘곤증 극복을 위한 규칙적인 생활과 햇볕쬐기 : 졸음, 집중력 저하, 식욕부진 이겨내자!

봄이 되면 원인 모를 나른함과 피로감이 몰려오곤 한다. 딱히 어디가 아픈 것도 아닌데 몸이 축축 처진다면 춘곤증일 가능성이 크다.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사라지는 증상이지만, 기왕이면 하루를 활기차게 보내길 원한다면 주목. 춘곤증을 몰아내 줄 생활 속 실천 방법을 소개한다. 춘곤증 원인과 증상 : 졸음, 집중력 저하, 식욕부진, 춘곤증 춘곤증은 이름 그대로 기온이 급격히 상승하는 3월 중순에서 4월, 봄에 집중적으로 나타난다. 우리 몸이 계절의 변화에 적응하지 못해 피로감, 졸음, 집중력 저하, 권태감, 식욕 부진, 눈의 피로감 등이 생기는 것으로, 때에 따라 손발 저림이나 불면증 등이 나타나기도 한다. 다행히 이는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증상일 뿐 신체가 환경에 적응하는 1~3주 정도 후에는 자연스럽게 ..

댓글 건강 2022. 5.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