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 2022년 06월

24

건강 위암 예방법, 정기검진만 받아도 사망위험 낮춘다

음식을 먹었을 때 가장 먼저 소화가 일어나는 곳이 위입니다. 위의 소화 기능은 강력합니다. 대충 씹어 삼킨 소고기든, 딱딱한 호두든, 그것이 무엇이든 들어오는 것은 모두 분해해 버립니다. 위벽에서 분비되는 위액 덕분에 화학적 소화가 이뤄지면서 위 근육이 수축과 이완을 반복하며 음식물을 주물러 죽처럼 걸쭉하게 만드는 기계적 소화가 동시에 일어나기 때문입니다. 음식물을 충분히 섭취하면 위는 대뇌에 신호를 보내 포만감을 느끼도록 해 더는 먹지 않게 합니다. ​ 위암 발병률 : 위암 발생률 세계 1위인 한국 위는 어릴 때는 거의 탈이 나지 않습니다. 위 점막의 경우 내벽에서 흘러나오는 점액인 뮤신으로 강한 산성인 위액에도 잘 견딜 수 있는 덕분입니다. 위궤양 등 위장 질환이 "강한 산성으로 그 어떤 생물도 살 ..

댓글 건강 2022. 6.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