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 2022년 04월

25

건강 코로나19 격리 해제 후 생기는 후유증 ‘롱 코비드’ 증상 : 중증 환자에게 주로 생기는 호흡곤란, 피로감

​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1,500만 명을 훌쩍 넘으면서, 코로나19에 걸렸었다는 사람들을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게 됐다. 확진 경험자가 늘어난 만큼 격리가 해제된 이후에도 ‘롱 코비드’라고 불리는 코로나 후유증을 겪는 사람도 생기기 시작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가 성큼 다가온 지금, 코로나 후유증에 관한 관심이 부쩍 높아지고 있다. 코로나19 격리 해제 후 생기는 ‘롱 코비드’ 각 기관의 코로나19 후유증 연구 결과 국내에서도 그동안 몇몇 기관들이 코로나19 후유증 연구를 산발적으로 진행해왔다. 우선 국립중앙의료원이 2020년 1월부터 2021년 6월까지 확진된 입원 환자 47명을 조사한 결과, 일부 환자에서 19개월까지도 피로(31.7%), 운동할 때 호흡곤란(17.1%) 같은 증상이..

댓글 건강 2022. 4. 25.

11 2014년 09월

11

07 2014년 07월

07

31 2014년 03월

31

21 2014년 02월

21

11 2013년 06월

11

19 2010년 08월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