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과 나들이

나이스 2014. 6. 19. 19:56

 

 

 

 

 

 

 

 

 

 

 

 

 

 

 

 

 

 

 

 

 

 

 

 

 

 

 

 

 

 

 

 

 

 

 

 

 

 

 

꿈의 길

- 이해인 -

 

 

꿈길에선어서 깨어나고 싶고
깨어나면 다시꿈길로 가고 싶고


어디라도 정겹고 누구라도 반가운
그런 세상은 어디 있는 걸까


꿈속에서도 깨어나서도
늘 헤매다 끝나고 마는
이 세상 여행길엔


언제나  이름 지을 수 없는
그리움 한 톨만 기도로 남아 있네

 


⊙ 이해인 수녀님
<희망은 깨어 있네>중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