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다심금 2018. 11. 5. 04:37

 

 

 

 

 

 

이젠 좀 쓸쓸해 보이네요.
내년을 기다려여야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