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이 밝으면 어두운 방 안에도 푸른 하늘이 있다고 합니다

댓글 0

삶의 지혜

2021. 4. 12.

마음이 밝으면 어두운 방 안에도 푸른 하늘이 있다고 합니다

황화코스모스



마음이란 행동의 근거가 되기 때문에 어떤 마음을 갖는가에 따라 행동으로 나타납니다. 늘 마음을 맑고 깨끗하게 닦으면 사물을 바르게 볼 수 있어 마음의 길이 분명해져 마음의 흐름을 알 수 있다고 했습니다.

무더운 한여름 한 수행자가 불을 지펴 놓고 그 안에서 불을 쬐고 있었습니다. 그곳을 지나가던 한 스님이 물었습니다.

당신은 어찌하여 이 무더운 한낮 더위에 불을 피워 놓고 있습니까?”
저는 지금 고행의 수련을 하고 있습니다.”
하하하, 그대는 정작 쬐일 것은 쬐이지 않고 필요 없는 것만 쬐이고 있구려.”

수행자가 벌컥 화를 내며 물었다.
쬐일 것과 쬐이지 않을 것은 도대체 무엇이란 말씀입니까?”
쬐일 것은 당신의 마음입니다.”
나의 마음이라구요? 그게 무슨 뜻입니까?”

스님이 정색을 하며 말했습니다.
말이 끄는 수레가 있다고 합시다. 그 수레는 곧 몸이고 마음입니다. 그러나 수레가 어느 곳에 가기 위해서는 그곳으로 가려고 하는 마음이 있어야 합니다. 비유로 한 가지 더 말씀드리지요. 사자와 강아지에게 똑같이 활을 쏜다면 그들의 반응이 어떻겠습니까?”

수행자가 아무 말도 하지 않자 스님이 이어서 말했습니다.
사자에게 활을 쏜다면 사자는 활을 쏜 사람을 향해 달려들 것입니다. 그러나 강아지는 날아온 활을 물어뜯기만 할 것입니다. 이것 역시 마음 상태의 차이에서 오는 반응입니다.”


마음이란 어떤 것일까? 법구경에 이르기를 마음은 모든 일의 근본이 된다고 했습니다. 마음은 주()가 되어 모든 일을 시키는 것이니 마음 속에 악한 일을 생각하면 그 말과 행동도 또한 그러하다 했습니다. 그 때문에 괴로움은 수레를 따른 수레 자취처럼 된다 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