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예외사유

댓글 0

생활 법률

2004. 6. 29.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예외사유 

 

 

운전자들이 알고 있는 것 같으면서도

잘 알지는 못하는 것 같고 당황하는 경우가 있어

교통사고 처리특례법상 예외사유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를

알아 봅니다.

 

 

 

교통사고처리특례법이란

업무상과실 또는 중대한 과실로 교통사고를 일으킨

운전자에 관한 형사처벌등의 특례를 정함으로써

교통사고로 인한 피해의 신속한 회복을 촉진하고

국민생활의 편익을 증진함을 목적으로 제정된 법률을 말합니다.

이에 의하면

교통사고 피해자가 사망하지 않고, 피해자가 운전자의 처벌을

원치 않을 경우에는 검사가 공소를 제기하지 못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피해자가 운전자의 처벌을 원치 않을 경우란

통상적으로 피해자와 합의를 함으로써 인정되고

또한 자동차종합보험이나 공제조합에 가입되어 있을 경우 입니다.

 

그러나 피해자가 사망한 경우와

피해자를 구호조치하지 않고 도주하거나

피해자를 사고장소로 부터 옮겨 유기하고 도주한 경우의 뺑소니운전자 와

특례의 예외규정 10가지 사유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피해자와 합의나 종합보험가입여부에 관계없이 처벌을 받게 됩니다.

 

교통사고 처리특례법  제3조(처벌의 특례) 단서  예외사유

 

1. 신호위반 : 교통신호기 또는 교통정리를 위한 경찰관(보조하는 교통순시원,

                    전투경찰대원 포함)의 신호나 통행의 금지 또는 일시정지를

                    내용으로 하는 안전표지가 표시하는 지시에 위반한 경우.

2. 중앙선 침범 : 차선이 설치된 도로의 중앙선을 침범하거나 횡단, 회전이

                    금지된 도로에서 횡단 또는 회전하는 경우.

3. 속도위반 : 제한속도를 시속20km를 초과하여 운전한 경우

4. 앞지르기방법 또는 금지 위반의 경우

5. 건널목 통과방법 위반의 경우

6. 보행자보호 위반과 횡단보도상의 사고

7. 무면허운전

8. 음주운전

9. 보도 설치된 도로의 보도를 침범하거나 보도횡단방법에 위반한 경우

10.승객의 추락방지의무를 위반하여 운전한 경우

 

안전운전으로 행복한 시간이 있으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