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 2021년 03월

14

역사 산책 신라인의 노래 향가(鄕歌)

신라인의 노래 향가(鄕歌) 향가는 노래로 부를 수 없는 노래입니다. 왜 그럴까요? 천여 년 전 신라인들이 지어 부른 이 노래들은 세월이 흐르는 동안 악곡을 잃어버렸기 때문입니다. 지금은 단지 노랫말과 그 배경 설화만 전해오고 있습니다. 삼국유사에 실려 있는 향가14편 가운데 12편은 다음과 같습니다. 선화공주님은 남 몰래 사귀어 두고 서동서방을 밤에 몰래 안고 간다네. 붉은 바윗가에 고삐 잡은 암소 놓게 하시고 나를 아니 부끄러워하시면 꽃을 꺾어 바치오리다. 거북아 거북아 수로부인 내놓아라 남의 부인 빼앗은 죄 얼마나 큰지 네가 만약 거역하여 내놓지 않으면 그물로 너를 잡아 구워 먹으리. 서울 밝은 달밤에 밤새도록 놀며 다니다가 들어와 잠자리 보니 다리가 넷이로다 둘은 내 것이건마는 둘은 누구 것인고 본..

댓글 역사 산책 2021. 3. 14.

10 2020년 03월

10

17 2020년 02월

17

08 2020년 02월

08

07 2019년 11월

07

22 2019년 10월

22

08 2019년 10월

08

26 2019년 09월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