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망양 2017. 8. 22. 23:36

 

큰 지혜로 저 깨달음의 언덕에 이르는 핵심 경전

 

관세음보살님이 큰 지혜로 저 깨달음의 언덕에 이르는 깊은 수행을 하실 때에, 모든 존재를 이루고 있는 다섯 가지 구성요소인 물질적 형상과 느낌, 생각, 의지, 인식작용은 모두 고정된 실체가 없이 텅 빈 것임을 훤히 비추어 보시고 모든 괴로움과 불행에서 벗어나셨다.

 

샤리푸트라야! 물질적 형상으로 나타나 우리 눈에 보이는 세계는, 눈에 보이지 않는 텅 빈 본질세계와 다르지 않고, 텅 빈 그 본질세계 또한 눈에 보이는 물질적 형상의 세계와 다르지 않다. 그래서 물질적 형상의 세계는 곧 텅 빈 본질세계이며, 텅 빈 본질세계는 곧 물질적 형상의 세계인 것이다. 정신적 요소인 느낌, 생각, 의지, 인식작용도 역시 물질적 형상처럼 고정된 실체가 없이 텅 빈 것이다.

 

샤리푸트라야! 이처럼 모든 우주의 법칙은 텅 빈 것이며, 생겨나는 것도 없고 없어지는 것도 없다. 더러운 것이나 깨끗한 것도 없고 늘어나거나 줄어드는 것도 없다. 그래서 텅 빈 본질세계에는 물질적 형상이 없으며 정신적 요소인 느낌이나 생각, 의지, 인식작용도 없다. 또한 눈과 귀와 코와 혀 그리고 몸은 물론이고 의식 조차도 없다.

 

눈에 보이는 것과 소리, 냄새, 맛, 몸으로 느끼는 감촉도 없고 의식으로 분별할 대상도 없다. 눈으로 보는 세계도 없고 의식의 세계도 없다. 어리석은 착각으로 가려진 어둠도 없고, 그 어둠이 다함도 없다. 늙고 죽는 것도 없으며, 늙고 죽는 것이 다함도 없다. 괴로움도 없고 괴로움의 원인인 집착도 없고 괴로움의 소멸도 없으며 그 괴로움의 소멸에 이르는 길도 없다. 깨달음도 없고 얻을 것도 없다.

 

아무것도 얻을 것이 없는 까닭에 지혜로운 구도자는 저 깨달음의 언덕으로 가는 지혜인 반야바라밀다에 의지하므로 마음에 걸림이 없다. 마음에 걸림이 없으니 두려울 것이 없고, 뒤집어진 헛된 생각으로부터 멀리 벗어나 완전한 열반에 이르게 된다. 과거 현재 미래의 모든 부처님들도 반야바라밀다에 의지하여 최상의 깨달음을 이루셨다. 그러므로 반야바라밀다를 잘 알아야 한다.

 

이것은 가장 신비로운 주문이며 가장 밝은 주문이다. 이보다 더 높은 주문은 없으며 이와 비교하여 견줄만한 주문도 없다. 모든 괴로움을 완전히 없애주는 진실하고 거짓없는 주문이다.

 

이제 반야바라밀다 주문을 말하노라.

 

가떼가떼 빠라가떼 빠라삼가떼 보디 스와하 (3번)

 

 

(참고 말씀)

아름다운 우리말로 반야심경의 뜻을 쉽게 풀었으니 많은 사람들에게 널리 읽혀지기 바랍니다. 마지막 부분의 진언은 원음에 가깝게 소리내는 것이 진언의 성격상 맞다고 보아 산스크리트어 원음에 가깝게 번역하였습니다.

 

정명 합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