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부른이미자노래

동그라미 2013. 4. 23. 12:49

모녀기타.mp3


모녀기타/이미자/동그라미

 

정처없이 하염없이 뜬구름 따라
굽이굽이 흘러온 길 아득하구나
부여잡은 어머니 손 하도 가냘퍼
돌아보니 그 얼굴에 눈물 고였네
모녀기타가 모녀기타가 울고 갑니다

서글프게 해가 지는 저녁노을을
피눈물로 적시면서 산을 넘었소
어머니가 퉁겨주는 기타소리에
그 노래를 불며 불며 뜨내기평생
모녀기타가 모녀기타가 울고 갑니다

- 첨부파일

모녀기타.mp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