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그라미 2015. 5. 7. 01:16

연락선-정재은.mp3

 

연락선/정재은/동그라미

 

울고가네요 울고가네요

엄마를 잃은 물새한마리

애처러워 목이 메이네요

낯설은 타향 항구에 해도 저문데

떠나야 할 밤배는 고동을 울리네

눈물어린 조각달도 내 설움을 알까요

기약없이 떠나가는 내 사람도 안녕

섬 굽이 돌아 돌아 떠나는 연락선아


무정하네요 무정하네요

순정을 바쳐 사랑했기에

너무나도 야속하네요

낯설은 타향 항구에 꿈을 기르며

못잊어서 불러보는 엄마의 자장가

항구에서 항구로 흘러가는 어린 몸

찾아가는 낯선 땅에 내 희망을 안고

쌍고동 울리면서 떠나는 연락선아

- 첨부파일

연락선-정재은.mp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