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화 옆에서

댓글 0

스크랩, 풍경들과 잡다한것들

2020. 11. 22.

 

이젠 완연한 환절기가 되었다

화려한 단풍은 지고 기온도 많이 내려 가고 ......

앞 베란다의 국화가 촉촉히 내린 비를 맞아 방울 방울 물방울을 만들어 놓은 모습이 이뻐 보인다  

 

 

'스크랩, 풍경들과 잡다한것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산수유  (0) 2020.11.23
인천 만의골 은행나무  (0) 2020.11.22
국화 옆에서  (0) 2020.11.22
낙엽...  (0) 2020.11.22
꽃지 일몰  (2) 2020.11.20
강천사 가는 길  (0) 2020.1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