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종환*

효림 2018. 12. 1. 09:00

 

 

* 초겨울 - 도종환 

 

올해도 갈참나무잎 산비알에 우수수 떨어지고 

올해도 꽃 진 들에 억새풀 가을 겨울 흔들리고 

올해도 살얼음 어는 강가 새들은 가고 없는데 

구름 사이에 별이 뜨듯 나는 쓸쓸히 살아 있구나 *

 

* 도종환시집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으랴]-랜덤하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