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영윤은...

사랑하는 것들과... 고전음악, 풍란들..., 그리고 사진...

히비스커스/Hibiscus 구매했다.

댓글 0

일상에서...

2021. 10. 27.

'

 

히비스커스

Hibiscus

클레오파트라가 미모와 젊음을 유지를 위해 차로 마셨다는 히비스커스(Hibiscus)는 새콤한 맛에 몸에 좋은 영양으로 최근 다이어트 뷰티 푸드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미국 의학정보 전문 사이트 WebMD에서는 히비스커스의 효능으로 감기, 심장질환, 신경질환, 위장 자극, 혈액순환장애, 객담, 식욕저하 등의 개선에 도움을 주며, 항염작용과 위경련, 대장 경련 등의 완화에 도움이 된다고 설명하고 있다.

그러나 부작용도 만만잖아 주의를 많이 할 필요가 있다.

 

임산부나 모유 수유 중인 여성은 섭취하지 말아야 한다.

몇몇 히비스커스 추출물은 동물실험 결과 에스트로겐 등의 호르몬에 영향을 주어 피임 효과를 내거나 자궁을 수축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간에 대한 연구는 아직 부족하지만, 임산부와 모유 수유 중인 여성, 아이의 건강에 대한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아 주의가 필요하다.

저혈압이나 당뇨 환자, 복용하는 약이 있거나 지병이 있는 사람은 의사에게 확인하고 섭취하는 것이 좋다.

또한, 다른 허브 차와 마찬가지로 히비스커스 차를 과하게 섭취하면 복통이나 설사를 일으킬 수 있다.

특히 간이나 신장에 나쁜 영향을 줄 가능성도 있어 주의해야 한다.

 

 

  • 요약 아욱 목 아욱과 무궁화 속 식물의 통칭. 크고 화려한 꽃이 피어 관상용으로 많이 재배한다. 꽃잎으로 만든 히비스커스 차가 유명하다. 일부 종은 음식에도 쓰이며 추출물은 화장품 등에 활용한다. 개요 한국을 포함한 여러 나라에서 히비스커스를 중요하게 여긴다. 말레이시아와 아이티에서는 열대 지방에서 자라는 하와이무궁화(H. rosa-sinensis)가 유명하다. 타히티 하와이에서는 여성들이 히비스커스 꽃을 머리에 장식하는 전통이 있다. 한국은 무궁화(H. syriacus)를 국화로 삼고 있다. 종류 히비스커스 스키조 페탈 루스(H. schizopetalus)는 선명한 색과 독특한 모양의 꽃잎이 매력적인 식물이다. 동아프리카 열대 지역이 원산지인 관목으로 아래로 처지면서 자란다. 주름 장식처럼 보이는 독특한 꽃잎 모양이 산호와 닮아서 ‘산호 히비스커스(Coral hibiscus)’라고도 불린다. 실내 장식용으로 벽걸이용 화분에 심거나 정원에 재배한다.
    효능
  • 분류 서식지
    속씨식물 문 > 목련 강 > 아욱 목 > 아욱과 > 무궁화 속
    온대, 아열대, 열대
  • 히비스커스 차는 비타민 C와 미네랄이 풍부하다. 또한, 항산화 물질인 플라보노이드를 함유해 노화 방지나 피로 해소, 심혈관질환 예방 등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또한, 히비스커스가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항우울제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바 있으며 관련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히비스커스 차를 마시면 혈압을 낮출 수 있다는 임상 결과도 있으나 아직까지는 연구결과가 다소 부족한 편이다. 한편, 히비스커스 차는 이뇨작용을 일으켜 숙취나 몸의 부기를 가라앉힐 때 도움이 된다고 알려졌다.
  • 주의사항 저혈압이나 당뇨 환자, 복용하는 약이 있거나 지병이 있는 사람은 의사에게 확인하고 섭취하는 것이 좋다. 또한, 다른 허브 차와 마찬가지로 히비스커스 차를 과하게 섭취하면 복통이나 설사를 일으킬 수 있다. 특히 간이나 신장에 나쁜 영향을 줄 가능성도 있어 주의해야 한다.
  • 임산부나 모유 수유 중인 여성은 섭취하지 말아야 한다. 몇몇 히비스커스 추출물은 동물실험 결과 에스트로겐 등의 호르몬에 영향을 주어 피임 효과를 내거나 자궁을 수축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간에 대한 연구는 아직 부족하지만, 임산부와 모유 수유 중인 여성, 아이의 건강에 대한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아 주의가 필요하다.
  • 약 250개 이상의 종(種)을 포함한다. 열대 지방에서 원예용으로 가장 인기 있는 종은 하와이 무궁화다. 히비스커스 중에서도 꽃이 크고 화려하다. 하와이 무궁화는 전 세계 많은 지역에서 관상용으로 재배하며 수많은 원예품종이 있다. 온대 지방에서 가장 많이 재배하는 종은 한국의 국화인 무궁화(H. syriacus)다. 무궁화 이외에 한반도에 분포하는 무궁화 속 식물로는 수박풀(H. trionum), 닥풀(H. manihot), 부용(H. mutabilis), 황근(H. hamabo) 등이 있다.
  • 활용 관상용 많은 종이 정원에서 관상용으로 재배된다. 꽃이 화려한 데다 적응력이 뛰어나 재배가 수월한 편이다. 종에 따라 꽃색이 다양하고 다년생 식물일 경우 따뜻한 곳에서는 일 년 내내 꽃을 볼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히비스커스 차꽃 잎으로 히비스커스 차를 만들 수 있다. 히비스커스 차는 크렌베리처럼 살짝 시큼한 맛이 나며 대개 설탕을 넣어 마신다. 비타민 C와 미네랄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다. 멕시코와 파나마, 자메이카 등 중부 아메리카와 카리브해 지역에서는 히비스커스로 만든 주스를 마신다. 히비스커스 꽃잎과 생강, 계피, 정향, 설탕, 럼 등을 넣고 약한 물로 끓인 뒤, 주스를 짜내 차갑게 식혀 마신다. 자메이카에서는 전통적으로 크리스마스에 마시는 음료로 멕시코나 중남미 지역에서는 자메이카의 물(Agua de Jamaica), 자메이카의 장미(Rosa de Jamaica) 등으로 불린다. 줄여서 하마이카(Jamaica)라고만 부르기도 한다.
    이집트와 수단에서도 전통적으로 히비스커스 차를 마신다. 수단에서는 짓이긴 히비스커스 꽃잎을 차가운 물에 침전하는 방식으로 만들기도 한다. 서아프리카 지역에서는 히비스커스 차에 박하나 생강을 넣어 마신다. 아시아에서 히비스커스 차를 많이 마시는 나라는 태국이다. 대개 설탕에 절인 형태로 차갑게 마시는 경우가 많다.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 등에서도 히비스커스 음료를 마신다. 유럽에서는 히비스커스 차에 설탕과 레몬주스 등을 첨가해 마신다. 음식 꽃잎을 말리거나 설탕에 졸여 디저트로 먹는다. 로젤(H. sabdariffa)의 경우 미얀마와 필리핀, 베트남 등에서 식용으로 사용한다. 잎과 줄기는 해산물이나 고기와 함께 굽거나 튀거 먹는다. 잎은 수프를 만들 때도 많이 사용한다. 꽃은 주로 스튜 등에 신맛을 낼 때 쓰인다. 음료나 잼 등의 가공식품이나 식용색소로 로젤 등의 히비스커스가 사용되고 있다. 산업 식용 목적 이외로는 종이나 화장품 등을 만들 때 쓰인다. 케나프(H. cannabinus)는 많은 나라에서 섬유 목적으로 재배하는 종이다. 케나프 줄기에서 얻은 섬유는 종이나 로프, 단열재, 천 등을 만드는데 쓰인다. 화장품에는 히비스커스 추출물을 활용한다. 꽃 추출물은 피부 컨디셔닝, 꽃가루는 스크럽제 등에 쓰인다.
  • 무궁화(H. syriacus)ⓒ Tejvan Pettinger/Flickr | CC BY
  • 아욱 목 아욱과 무궁화 속(属) 식물을 일컫는다. 히비스커스(Hibiscus)는 무궁화 속의 속명이다. 풀과 관목, 교목으로 이루어진 수백 개의 종을 포함한다. 따뜻한 온대 지방과 아열대, 열대 지방에서 자란다. 대부분 크고 화려한 꽃이 피어 관상용으로 인기가 있다. 히비스커스 꽃잎은 차로 마시거나 디저트 등에 재료로 사용한다. 일부 지역에서는 오래전부터 약용으로 사용하기도 했다. 히비스커스 추출물은 화장품 등에 활용된다.
  • 특징
    • 종에 따라 풀, 관목, 교목 등이 있다. 하와이무궁화처럼 키가 4.5m에 이르는 종도 있지만, 재배종이 2m 이상인 경우는 드물다. 열대 지방에 자라는 종일수록 키가 큰 편이다. 대부분 큰 나팔 모양의 화려한 꽃을 피운다. 꽃잎은 5개 이상이며 흰색부터 분홍색, 빨간색, 주황색, 복숭아색, 노란색, 보라색 등 선명하고 다채로운 색을 가지고 있다.

"

"

클레오파트라가 미모와 젊음을 유지를 위해 차로 마셨다는 히비스커스(Hibiscus)는 새콤한 맛에 몸에 좋은 영양으로 최근 다이어트 뷰티 푸드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미국 의학정보 전문 사이트 WebMD에서는 히비스커스의 효능으로 감기, 심장질환, 신경질환, 위장 자극, 혈액순환장애, 객담, 식욕저하 등의 개선에 도움을 주며, 항염작용과 위경련, 대장 경련 등의 완화에 도움이 된다고 설명하고 있다.

 

◆ 히비스커스의 효능

 

 

 

△ 체지방 감소 = 히비스커스의 HCA(하이드록시 시트릭산), 히비스커스산, 갈산, 카테킨 성분은 지방의 흡수를 막고 지방 배출을 도와 체지방 감소에 도움이 된다. 특히, HCA는 탄수화물이 지방으로 합성되는 것을 억제해 주며, 갈산은 지방이 소화되는 과정에 작용해 지방이 흡수되지 않고 배출되도록 도와 체지방 감소와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에 도움을 준다.

 

△ 혈압 조절 = 히비스커스를 2~6주간 장기 복용한 결과 고혈압에서 혈압을 약간 낮추는 효과가 있었다. 또한, 히비스커스에 풍부한 항산화 물질인 안토시아닌이 혈관 속 노폐물을 제거하는 데 도움을 준다.

 

△ 신장 건강 = 신장 결석 환자에게 히비스커스 차를 15일간 매일 두 번씩 마시게 한 경우 신장의 독소 성분인 요산의 양이 감소했다는 연구결과가 전해지는데, 특히 히비스커스의 퀘르세틴 성분은 요산과 나트륨의 배출을 도와 신장 건강에 도움을 준다.

 

△ 스트레스 해소와 피부건강 관리 = 히비스커스에는 비타민 A와 C가 들어있어 항스트레스 작용을 해주며, 피로를 완화하고 피부 노화 예방, 피부 탄력, 피부미백 관리에 도움을 준다.

 

△ 콜레스테롤 완화 = 대사증후군이나 당뇨병을 앓고 있는 사람이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경우 히비스커스 복용 시 콜레스테롤 수치 완화에 도움된다. 물론, 고콜레스테롤혈증으로 치료가 필요한 경우 약물효과를 대신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 無카페인 = 카페인이 없어 카페인에 예민한 사람도 걱정 없이 섭취가 가능하며, 카페인으로 인한 이뇨작용으로 수분이 부족해지는 것을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다만, 히비스커스는 찬 성질을 가지고 있어 수족냉증이나 몸이 차가운 사람이 많이 마시면 설사와 복통이 동반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며, 임신부와 수유부에게도 권장되지 않는다. 또한, 혈당과 혈압을 낮추는 효과로 당뇨병 환자나 저혈압 환자는 전문가와 먼저 상의가 필요하며 수술을 앞두고 있다면 최소 2주 전부터는 먹지 않는 것이 좋다.

 

 

특징

종에 따라 풀, 관목, 교목 등이 있다. 하와이무궁화처럼 키가 4.5m에 이르는 종도 있지만, 재배종이 2m 이상인 경우는 드물다. 열대 지방에 자라는 종일수록 키가 큰 편이다. 대부분 큰 나팔 모양의 화려한 꽃을 피운다. 꽃잎은 5개 이상이며 흰색부터 분홍색, 빨간색, 주황색, 복숭아색, 노란색, 보라색 등 선명하고 다채로운 색을 가지고 있다.

 

 

종류

약 250개 이상의 종(種)을 포함한다. 열대 지방에서 원예용으로 가장 인기 있는 종은 하와이 무궁화다. 히비스커스 중에서도 꽃이 크고 화려하다. 하와이 무궁화는 전 세계 많은 지역에서 관상용으로 재배하며 수많은 원예품종이 있다. 온대 지방에서 가장 많이 재배하는 종은 한국의 국화인 무궁화(H. syriacus)다. 무궁화 이외에 한반도에 분포하는 무궁화 속 식물로는 수박풀(H. trionum), 닥풀(H. manihot), 부용(H. mutabilis), 황근(H. hamabo) 등이 있다.

히비스커스 스키조 페탈 루스(H. schizopetalus)는 선명한 색과 독특한 모양의 꽃잎이 매력적인 식물이다. 동아프리카 열대 지역이 원산지인 관목으로 아래로 처지면서 자란다. 주름 장식처럼 보이는 독특한 꽃잎 모양이 산호와 닮아서 ‘산호 히비스커스(Coral hibiscus)’라고도 불린다. 실내 장식용으로 벽걸이용 화분에 심거나 정원에 재배한다.

 

활용

관상용

많은 종이 정원에서 관상용으로 재배된다. 꽃이 화려한 데다 적응력이 뛰어나 재배가 수월한 편이다. 종에 따라 꽃색이 다양하고 다년생 식물일 경우 따뜻한 곳에서는 일 년 내내 꽃을 볼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히비스커스 차

꽃잎으로 히비스커스 차를 만들 수 있다. 히비스커스 차는 크렌베리처럼 살짝 시큼한 맛이 나며 대개 설탕을 넣어 마신다. 비타민 C와 미네랄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다. 멕시코와 파나마, 자메이카 등 중부 아메리카와 카리브해 지역에서는 히비스커스로 만든 주스를 마신다. 히비스커스 꽃잎과 생강, 계피, 정향, 설탕, 럼 등을 넣고 약한 물로 끓인 뒤, 주스를 짜내 차갑게 식혀 마신다. 자메이카에서는 전통적으로 크리스마스에 마시는 음료로 멕시코나 중남미 지역에서는 자메이카의 물(Agua de Jamaica), 자메이카의 장미(Rosa de Jamaica) 등으로 불린다. 줄여서 하마이카(Jamaica)라고만 부르기도 한다.

  •  

이집트와 수단에서도 전통적으로 히비스커스 차를 마신다. 수단에서는 짓이긴 히비스커스 꽃잎을 차가운 물에 침전하는 방식으로 만들기도 한다. 서아프리카 지역에서는 히비스커스 차에 박하나 생강을 넣어 마신다. 아시아에서 히비스커스 차를 많이 마시는 나라는 태국이다. 대개 설탕에 절인 형태로 차갑게 마시는 경우가 많다.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 등에서도 히비스커스 음료를 마신다. 유럽에서는 히비스커스 차에 설탕과 레몬주스 등을 첨가해 마신다.

음식

꽃잎을 말리거나 설탕에 졸여 디저트로 먹는다. 로젤(H. sabdariffa)의 경우 미얀마와 필리핀, 베트남 등에서 식용으로 사용한다. 잎과 줄기는 해산물이나 고기와 함께 굽거나 튀거 먹는다. 잎은 수프를 만들 때도 많이 사용한다. 꽃은 주로 스튜 등에 신맛을 낼 때 쓰인다. 음료나 잼 등의 가공식품이나 식용색소로 로젤 등의 히비스커스가 사용되고 있다.

산업

식용 목적 이외로는 종이나 화장품 등을 만들 때 쓰인다. 케나프(H. cannabinus)는 많은 나라에서 섬유 목적으로 재배하는 종이다. 케나프 줄기에서 얻은 섬유는 종이나 로프, 단열재, 천 등을 만드는데 쓰인다. 화장품에는 히비스커스 추출물을 활용한다. 꽃 추출물은 피부 컨디셔닝, 꽃가루는 스크럽제 등에 쓰인다.

 

효능

히비스커스 차는 비타민 C와 미네랄이 풍부하다. 또한, 항산화 물질인 플라보노이드를 함유해 노화 방지나 피로 해소, 심혈관질환 예방 등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또한, 히비스커스가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항우울제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바 있으며 관련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히비스커스 차를 마시면 혈압을 낮출 수 있다는 임상 결과도 있으나 아직까지는 연구결과가 다소 부족한 편이다. 한편, 히비스커스 차는 이뇨작용을 일으켜 숙취나 몸의 부기를 가라앉힐 때 도움이 된다고 알려졌다.

 

주의사항

임산부나 모유 수유 중인 여성은 섭취하지 말아야 한다.

몇몇 히비스커스 추출물은 동물실험 결과 에스트로겐 등의 호르몬에 영향을 주어 피임 효과를 내거나 자궁을 수축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간에 대한 연구는 아직 부족하지만, 임산부와 모유 수유 중인 여성, 아이의 건강에 대한 안전성이 확인되지 않아 주의가 필요하다.

저혈압이나 당뇨 환자, 복용하는 약이 있거나 지병이 있는 사람은 의사에게 확인하고 섭취하는 것이 좋다.

또한, 다른 허브 차와 마찬가지로 히비스커스 차를 과하게 섭취하면 복통이나 설사를 일으킬 수 있다.

특히 간이나 신장에 나쁜 영향을 줄 가능성도 있어 주의해야 한다.

 

'

'

 

'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