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영윤은...

사랑하는 것들과... 고전음악, 풍란들..., 그리고 사진...

29 2022년 06월

29

이런 저런 좋은 것.../이런 저런 추악한 것들... 윤석열의 비굴한 얼굴 표정 안 보이나?.

' ' '바이든 대통령이 윤 대통령에게 악수하면서 윤 대통령이 아닌 루멘 라데프 불가리아 대통령을 쳐다보며 대화를 했다. 이른바 ‘노룩(No Look) 악수’라는 굴욕을 당했다는데 굴용이 아니라 아예 사란 취급을 안 한 거지... 보수를 자차 하는 자들은 바이든 대통령이 처음으로 악수를 청한 상대가 윤 대통령이라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는 고 주장하는데, 눈깔이 있으면 봐라 이게 양아치와 악수한 거냐? 윤석열의 비굴한 얼굴 표정 안 보이냐?. 미궁이 윤석열이 해온, 지그도 계속하는 짓거리들을 모르겠나? 어쩌면 우리나라 국민들보다 더 잘고 있을 거다. 그런 자를 미국 대통령이 사람 취급을 하겠나? 그들이 이용할 필요가 있을 때는 아는 척해주고 등 두드려주겠지.. © Copyright@국민일보조 바이든 미국 대..

29 2022년 06월

29

고전음악 슈베르트 "송어" / Schubert "Die Forelle", Op. 32, D.550

' ' '오스트리아의 작곡가인 프란츠 슈베르트가 1819년에 작곡한 피아노 5중주. 일반적인 피아노 5중주 구성인 피아노+현악 4중주와는 달리, 바이올린 하나를 빼고 더블베이스를 추가하여, 피아노+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더블베이스라는 이색적인 구성으로 되어 있다. 4악장이 그가 2년 앞서 발표한 가곡 송어의 변주로 구성되어 있어 이런 이름이 붙었다. 슈베르트가 자신의 후원자인 성악가 미하엘 포글과 함께 연주여행을 하던 중 미하엘 포글이 부른 가곡 '송어'를 들은 광산업자 실베스트 파울가르트너에게 의뢰를 받고 실내악 작품으로 다시 썼다고 한다. 국내에서는 크라운베이커리 광고 삽입곡으로 쓰이며 대중적 잘 알려진 곡이 되었다. 셜록 홈즈: 그림자 게임에서 독일 제국의 무기 공장에서 제임스 모리어티가 홈즈를..

댓글 고전음악 2022. 6. 29.

28 2022년 06월

28

연주회장 이모저모 디어 슈베르트 겨울 나그네

이번 연광철의 ‘겨울 나그네’는 내겐 아니었다. 10여 년 전 그의 소리는 힘이 있고 베이스임에도 맑은 톤이었는데 이번에는 너무 거칠게 갈라진 게 느껴져 아쉽기도 하고... 하긴 오늘 세월을 어떡해... 겨울 나그네 하면 대부분이 바리톤 ’ 피셔 디스카우‘를 말한다. 그는 바리톤이면서 소리가 아주 맑은 미성이다. 혹시 테너로 시작하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나는 바리톤보다는 테너가 부르는 겨울 나그네를 더 좋아한다. 나중에 이번 공연에 대한 내 생각을 다시 올릴 생각이다. 'https://youtu.be/3 lK6 ktOekLA ' ' '내 생각과는 조금 다르지만 아래 기사를 옮긴다. '지난 26일 저녁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기획 공연 '디어 슈베르트'의 대미를 장식하는 연광철, 선우예권의 ..

26 2022년 06월

26

연주회장 이모저모 가곡의 디바 임선혜, 기타 박규희

' ' ''기타는 오늘날 대중음악의 가장 총아가 됐지만 기타는 고전 낭만주의 시대를 더불어 이베리아 반도를 제외하고는 클래식 음악의 중심에서 비켜난 악기였다. 중산층의 성장과 함께 커져간 공연장을 소리로 채우기에는 음량이 모자랐기 때문이다. 이 기타를 사랑했던 작곡가가 슈베르트다. 그의 가곡 반주부에 나오는 많은 분산 화음(아르페지오) 등 기타에 어울리는 주법들은 슈베르트가 이 악기를 염두에 두고 반주부를 썼음을 짐작하게 한다. 기타리스트 박규희 슈베르트의 가곡들을 스타급 소프라노와 기타리스트의 어울림으로 듣는 무대가 마련된다.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체임버홀에서 25일 공연하는 ‘여인들의 노래’. 기타리스트 박규희와 소프라노 임선혜가 출연한다. 슈베르트의 가곡 중에서도 특히 괴테의 시에 붙인 가곡들을..

26 2022년 06월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