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깨비의 철학 이야기

저(파깨비)가 좋아하는 철학, 그리고 그 주변의 것들에 대한 블로그입니다.

<공각기동대, 리뉴얼>

댓글 1

영화와 철학

2011. 8. 27.

 <공각기동대, 리뉴얼>

전체 글 보기: http://pakebi.com/movie/004-ghostshell.html?PHPSESSID=b949553d7d44920e5a8eda8bb6a16755

 

<공각기동대>의 원 제목 중 영어 제목은 "Ghost Shell"이다. 정확히 이 말이 어떤 뜻인지, 혹은 어감인지 알 수 없지만, 대략은 느낄 수가 있다. 어떤 유령(ghost)같으면서도 컴퓨터에서의 쉘(shell)을 가리키는 것 같기도 하고...

이 작품은 일본 만화영화의 정수를 보여준다. 영상은 화려하고, 시나리오는 정교하며 사건의 핵심 갈등구조는 어떤 철학적 함축을 포함하고 있어서 독자들이 생각하도록 만든다. 게다가 이야기 진행에 비현실적인 과장이나 확대가 없다.

<공각기동대, 리뉴얼> 판의 시작은, 이 작품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에게 강하게 인식된, 인상적인 장면이다. 사이보그인 여자 주인공이 옷을 벗고 고층 빌딩에서 뛰어내리는 것이다.

 

 

 

<이하 생략>

 

전체 글 보기: http://pakebi.com/movie/004-ghostshell.html?PHPSESSID=b949553d7d44920e5a8eda8bb6a167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