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말 감동의 말들

둘리 2017. 2. 15. 08:01
 천 국~

어느 날 가정주부가 삶을 비관하며 기도했습니다.
“하나님! 빨리 천국에 가고 싶어요. 정말 힘들어요.”

그때 갑자기 하나님이 나타나 말했습니다.
“살기 힘들지? 소원대로 천국에 데려다 줄테니, 그 전에 몇 가지 내 말대로 하거라. 네가 죽은 후 마지막 정리를 잘하고 갔다는 말을 듣도록
집안청소를 해라.”

그 후 며칠 동안 그녀는 열심히 집안청소를 했습니다.

3일 후, 하나님이 다시 와서 말했습니다.
“아이들이 ‘엄마가 우리를 정말 사랑했다’고 느낄 수 있게 3일 동안 최대한 사랑을 주어라.”

그 후 3일 동안 그녀는 애들을 사랑으로 품어주고 정성스럽게 요리를 만들어주었습니다.

다시 3일 후 하나님이 말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참 좋은 아내였는데…’라는 말이 나오도록 3일 동안 남편에게 최대한 친절하게 해줘라.”

마음에 내키지 않았지만, 천국에 빨리 가고 싶어 그녀는 3일 동안 최대한 남편에게 친절을 베풀었습니다.

이제 천국에 갈 날이 된 부인이 자신의 집을 마지막으로 둘러보니, 깨끗하고 애들 얼굴에  웃음꽃이 피었고, 남편 얼굴에 흐뭇한 미소가 있었습니다.

그 모습을 보니 결혼 후 처음으로 ‘내 집이 천국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어 물었습니다.
“하나님! 갑자기 이 행복이 어디서 왔죠?”

하느님이 말했습니다.
“네가 만든 것이다. 진정한 천국은 바로 살아있는 이 순간이다!”
 
맞습니다!
지금 이 순간!
나의 생에 두 번 다시 오지 않을 이 순간! 
즐겁고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