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적인 운문

펜보이 2008. 7. 19. 09:18
 

            휘파람

 

            신항섭


  

            하야니 하얀


            이불 빨래


            가득


            치켜들고


            반달로 휘어지는


            대나무 바지랑대


            숨 고르는


            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