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적인 운문

펜보이 2008. 11. 20. 20:20
 

          柚子유자

 

            신항섭



            꽃이라 부르세요


            갈물 든 잎들이


            말끔히


            지고 나면


            청록으로 얽은


            가시줄기 사이로


            늦가을


            저녁놀 한 자락


            길게 뽑아 물고

  

            담황색

  

            꽃놀이 한 판에


            자지러질 테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