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야기

    Peterkim 2020. 8. 22. 08:25

    그들이 옐로우케이크를 먹게두어라 : 파월은 민주당을 돕고, 전쟁론자들은 미국정책 통제권을 잡으려하는데 유권자는 아랑곳하지 않는다

    Let Them Eat Yellowcake: As Powell backs Dems, warmongers seek to regain full control of US policy, regardless of what voters want
    By Tony Cox
    Aug 20, 2020 - 6:13:22 AM

    https://www.rt.com/op-ed/498480-democratic-warmongers-control-policy/


    20 Aug, 2020 
    Get short URL

    파일 사진 : 5 명의 전 미국 대통령-지미 카터, 조지 H.W. 부시, 버락 오바마, 조지 W. 부시, 빌 클린턴 - 텍사스 주 칼리지 스테이션에 있는 텍사스 A & M 대학의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습니다. © 로이터 / 리처드 카슨 
    Bloomberg 및 여러 주요 일간지에 글을 쓰거나 편집 한 미국 언론인 Tony Cox 작성. 

    FILE PHOTO: Five former US presidents - Jimmy Carter, George H.W. Bush, Barack Obama, George W. Bush and Bill Clinton - speak at an event at Texas A&M University in College Station, Texas. ©  Reuters / Richard Carson

    By Tony Cox, a US journalist who has written or edited for Bloomberg and several major daily newspapers.



    신보수주의자들은 새로운 정당을 열었습니다. 그것은 민주당이라고 불리며 공화당이 레이건 시대나 부시 시대에 그랬던 것처럼 전쟁론자이며 해외 개입주의자들입니다.

     

    The neoconservatives have a new party. It's called Democratic, and it's every bit as warmongering and interventionist as the Republicans were during the Reagan era or that of the Bushes.

     

    우리는 급진적인 좌파들이 민주당을 어떻게 장악했는지 계속 듣고있지만, 화요일 민주당 전당 대회에서 누가 주목을 받았는지 추측합니다. 콜린 파월 전 국무장관이 대통령후보인 조바이든을 지지했습니다.

    사실 조지 W. 부시 행정부가 미국을 파멸적인 이라크 전쟁에 빠뜨리는 데 도움을 준 콜린 파월은 깨어난 좌파의 얼굴 역할을 하는 알렉산드리아 오카시오-코르테즈 하원의원과 비교했을 때 그녀보다 더많은 시간이 주어졌습니다.

     

    We keep hearing how radical leftists have taken over the Democratic Party, but guess who stole the limelight at Tuesday's Democratic National Convention: the disgraced former Secretary of State Colin Powell who endorsed their presidential candidate, Joe Biden.

    In fact, Powell, who helped George W. Bush's administration lie America into the ruinous Iraq War, was given a full extra minute to speak when compared to Congresswoman Alexandria Ocasio-Cortez, the face of the woke left.

    https://www.youtube.com/watch?v=NJKYGM0Br8w&feature=emb_title

                      

    그는 실망시키지 않았습니다. 파월 (83 세)은 2003 년 이라크 대량살상 무기에 대한 미국의 허위 문서를 유엔에 제출했을 때보다 조금 더 녹슬었을지 모르지만, 그는 군대에 대한 애국적 가치와 사랑에 대한 예전의 분위기에 능숙하게 의지했습니다. 파월은 "조바이든이 대통령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파월은 또 "백악관에 있는 조 바이든과 함께라면 그가 우리 친구들과 함께하고 우리의 적들에게 맞설 것임을 결코 의심하지 않을 것입니다, "라고 말했다.

     

    He didn't disappoint. Although Powell, 83, might be a bit rustier than when he laid out the false US case on Iraqi weapons of mass destruction to the UN in 2003, he deftly leaned on old stand-bys of patriotic values and love for the troops. "Joe Biden will be a president we will all be proud to salute," Powell said. "With Joe Biden in the White House, you will never doubt that he will stand with our friends and stand up to our adversaries."

     

    즉, Biden은 NATO에 불멸의 충성을 맹세하고 러시아가 누가 보스인지 알 수 있도록 할 것입니다. 파월은 주제에 대해 더 세밀한 지적을 했습니다. "나는 조 바이든을 지지합니다. 첫날에 그는 미국의 리더십과 우리의 도덕적 권위를 회복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는 미국이 가장 강하다는 것을 아는 대통령이 될 것입니다. 우리의 모범의 힘과 우리의 힘의 모범으로. ' 그는 세계에서 미국의 지도력을 회복하고 기후 변화에서 핵 확산에 이르기까지 미국을 위협하는 위험을 해결하는 데 필요한 동맹을 회복할 것입니다. "

     

    In other words, Biden will pledge undying fealty to NATO and make sure Russia knows who's boss. Powell put a finer point on the theme: "I support Joe Biden because on Day One, he will restore America's leadership and our moral authority. He'll be a president who knows America is strongest when, as he has said, 'We lead both by the power of our example and the example of our power.' He will restore America's leadership in the world and restore the alliances we need to address the dangers that threaten our nation, from climate change to nuclear proliferation." 

     

    RT.COM 에서 미국을 비참한 이라크 전쟁으로 속인 'WMD 사기꾼' 콜린 파월은 바이든이 '공유된 가치'를 백악관으로 되돌릴 것이라고 약속했습니다.   ALSO ON RT.COMColin ‘WMD hoaxer' Powell who lied US into disastrous Iraq war promises Biden will bring their ‘shared values' back to White House

     

    우리는 민주당원들이 조지 W. 부시 대통령이 깜짝 손님을 초대했는데, 그 공화당 출신 조지 부시는 이라크가 니제르로부터 옐로 케익 우라늄을 얻는 것에 대해 이야기하고 "우리는 마지막 증거인 결정적 사태 smoking gun를 기다릴 수 없는데, 그것은 버섯 구름 형태로 올 수 있습니다, "라고 말합니다.

     

    부시가 너무 먼 다리였을지 모르지만, 다른 공화당원들은 수잔 몰리나리 전 의원, 전 뉴저지 주지사 크리스틴 토드 휘트먼, 전 캘리포니아 주지사 후보 멕 휘트먼, 전 오하이오 주지사 존 카식 등 다른 공화당원들이 이번 주 민주당 대회에서 연설에 합류했습니다. 후자는 2016 년 공화당 예비선거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상대로 시리아, 이라크, 리비아에 미군 지상군을 대량 배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식은 도널드 럼스펠드 (Donald Rumsfeld) 라인을 빌려 "군대 연설에서 충격과 경외심을 가져야한다,"고 말했다.

     

    It was such a rousing pep talk that we might have expected the Democrats to bring out surprise guest George W. Bush to talk about Iraq obtaining yellowcake uranium from Niger and remind us that, "we cannot wait for the final proof, the smoking gun, that could come in the form of a mushroom cloud."

     

    Although Bush might have been a bridge too far, other Republicans joined Powell in speaking at this week's Democrat convention, including former Congresswoman Susan Molinari, former New Jersey Governor Christine Todd Whitman, former California gubernatorial candidate Meg Whitman and former Ohio Governor John Kasich. The latter said in 2016, while running against President Donald Trump in the Republican primaries, that he would deploy large numbers of US ground troops in Syria, Iraq and Libya. "It's got to be shock and awe in the military-speak," Kasich said, borrowing a Donald Rumsfeld line.

     

    만일 그것이 충분하지 않다면, 상원의원 메케인 John McCain의 미망인인 신디 Cindy McCain은 그녀의 고인이 된 남편과의 바이든의 위대한 우정에 경의를 표하는 비디오를 해설했습니다. 두 상원의원이 그렇게 잘 어울린다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메케인 McCain은 그가 싫어하는 전쟁이나 비밀스러운 외국 개입을 결코 마다한 적이 없습니다. 바이든은 이라크 전쟁과 오바마-바이든 행정부의 시리아, 리비아, 파키스탄, 예멘, 소말리아 폭격뿐만 아니라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에서의 전쟁을 계속 지원했습니다. 그는 비참한 이주 위기를 초래한 리비아의 정권 변화를 칭찬하고 시리아의 알카에다 Al-CIAeda 군대를 위한 무기 파이프라인을 열었습니다.

     

    If that weren't enough, Senator John McCain's widow, Cindy McCain, narrated a video paying homage to Biden's great friendship with her late husband. That the two senators would get along so well shouldn't come as a surprise. McCain never met a war or secret foreign intervention he didn't like. Biden supported the Iraq War and the Obama-Biden administration's bombings of Syria, Libya, Pakistan, Yemen and Somalia, as well as continuing the wars in Iraq and Afghanistan. He praised the regime change in Libya that led to the disastrous migrant crisis and opened up a weapons pipeline for Al-CIAeda forces in Syria.

    READ MORE 

    민주당의 선거 플랫폼은 '영원한 전쟁'을 종식시킬 것을 요구합니다. 하지만 그 대부분 전쟁은 지난번 바이든 Biden이 오바마와 함께 집권했을 때 시작되었습니다.
    물론, 민주당 Dems는 헤드라인 컨벤션 연사로 자신의 선도적인 네오콘인 힐라리 Hillary Clinton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어느 정당이 권력을 쥐고 있는지, 미국인이 무엇을 원하는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드와이트 D. 아이젠하워 전 대통령이 1961 년 작별 연설에서 경고했듯이 "우리는 군사산업 복합체가 추구하든 원하지 않든간에 부당한 영향력을 획득하지 못하도록 경계해야 합니다. 잘못 배치된 권력의 비참한 상승 가능성은 존재하며 지속될 것입니다. "

       

    Democrats' election platform demands end to ‘forever wars' - most of which were launched last time Biden held office

    Of course, the Dems have a leading neocon of their own, Hillary Clinton, as a headline convention speaker. It doesn't matter which party is in power or what the American people want. As former President Dwight D. Eisenhower warned in his farewell address in 1961, "we must guard against the acquisition of unwarranted influence, whether sought or unsought, by the military industrial complex. The potential for the disastrous rise of misplaced power exists and will persist."

     

    그 배는 항해했습니다. 2019 년 시카고 의회 여론 조사에서 미국인의 27 %만이 다른 국가의 군사 개입이 미국을 더 안전하게 만든다는 데 동의한 것은 중요하지 않습니다. 미국인들이 그럼에도 불구하고 트럼프를 뽑은 것은 중요하지 않지만 적어도 부분적으로는 그가 무의미한 전쟁에 반대하고 러시아와의 관계 개선을 요구했기 때문입니다.

     

    That ship has sailed. It doesn't matter that only 27 percent of Americans in a 2019 Chicago Council poll agreed that military interventions in other countries make the US safer. It doesn't matter that Americans elected Trump not in spite of, but at least partly because he campaigned against senseless wars and called for improving relations with Russia.

     

    워싱턴의 영구 관료제와 그것이 제공하는 이익은 마지막 요점을 용납할 수 없습니다. 트럼프 후보가 “우리가 러시아와 잘 지낼 수 있다면 대단한 일이 아닐까, ”와 같은 말을하는 것은 전쟁 국가 미국에서는 이단 heresy이었다. 트럼프가 이길 때 기득권 후보 클린턴을 화나게했는데, 러시아게이트라는 사기가 그를 러시아로부터 격리시키는 데 사용되었습니다.
    트럼프는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에게 너무 우호적이라고 여겨지는 것에 대한 압력에 굴복하고 모스크바에 대해 호전적인 입장을 취해 외교정책 의제를 훼손했습니다. 그가 주류 언론으로부터 상당한 칭찬을 받은 것은 그가 2017 년에 가짜로 시리아를 폭격했을 때 뿐이었다. NBC 앵커 브라이언 윌리엄스는 심지어 시리아에 쏟아지는 미사일을 "아름답다"라고 까지 칭송했다.

     

    The permanent bureaucracy in Washington and the interests it serves couldn't tolerate that last point. For candidate Trump to say things like "wouldn't it be a great thing if we could get along with Russia" was heresy to the War State. When Trump won, upsetting establishment candidate Clinton, the Russia hoax was used to contain him.

    Trump caved into the pressure against being seen as too friendly with President Vladimir Putin and took a belligerent stance against Moscow, undermining his foreign policy agenda. Just about the only time he received substantial praise from the mainstream media was when he bombed Syria in 2017 on false pretenses. NBC anchor Brian Williams even called the missiles raining down on Syria "beautiful."

     

    민주주의는 화요일 발표된 2016 년 대선에서 러시아의 간섭 혐의에 대한 미국 상원의 최종 보고서에서 다시 뒷자리를 차지했습니다. 끔찍한 발견 중 하나는 트럼프가 2016 년 대선 승리 후 취임할 준비를 하고있는 동안 러시아가 "비공식 채널을 추구"하려는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정책에 대한 그의 전환 팀의 미숙함과 반대를 이용했다는 것입니다.

    Democracy again took a back seat in the final US Senate report on alleged Russian interference in the 2016 election, released Tuesday. Among the supposedly damning findings was that while Trump was preparing to take office after his 2016 election victory, Russia exploited his transition team's inexperience and opposition to President Barack Obama's policies to "pursue unofficial channels."          

    또한 'RT.COM 근육 자유주의': 워싱턴 포스트 칼럼니스트가 바이든 / 해리스 전략을 설명하기 위해 이상한 라벨을 사용한 후 로스팅           

    ALSO ON RT.COM‘Muscular liberalism': Washington Post columnist roasted after using strange label to describe Biden/Harris strategy

     

    그것은 FBI가 전환 과정에서 러시아인과 대화하는 비 범죄적 혐의로 전 국가안보보좌관 마이클 플린을 붙잡았을 때와 같은 이론이었습니다. 플린은 세르게이 키슬랴크 러시아 대사에게 러시아에 대한 오바마의 제재에 지나치게 반응하지 말 것을 촉구하고 트럼프의 정책이 다를 것이라고 제안했다. 그는 또한 감히 푸틴을 "스마트"라고 부른다.
    러시아가 과잉 반응하는 것이 미국인에게 더 유익할까요? 아니면 세계 2 대 핵무장 강대국이 관리와 비공식 채널을 통해 서로 대화하지 않는 것이 더 나을까요? 우리가 핵공격 버섯 구름에 대해 걱정하는 한, 미국과 러시아로부터 누가 이득을 얻는가?

     

    It was kind of the same theory as when the FBI entrapped former National Security Adviser Michael Flynn for the non-crime of talking to the Russians during the transition. Flynn urged Russian Ambassador Sergey Kislyak not to overreact to Obama's sanctions against Russia and suggested that Trump's policies would be different. He also dared to call Putin "smart."

    Would it be more in the interest of Americans for Russia to overreact? Would it be better that the world's top two nuclear powers not be talking with each other, through officials and unofficial channels? As long as we're worried about mushroom clouds, who gains from the US and Russia being on bad terms?

     

    플린은 단순히 신임 국가안보보좌관으로 일하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그는 트럼프가 캠페인을 벌인 외교정책 의제를 위한 토대를 마련하고 있었습니다. 이것은 오바마가 드미트리 메드베데프에게 "이번이 나의 마지막 선거입니다 ... 선거 후 더 많은 유연성을 갖게되었습니다, "라고 속삭이는 것이 아닙니다.
    트럼프는 유권자들에게 러시아와 평화롭게 지내고 공동의 이익을 위해 협력하고 싶다고 말했고 유권자들은 그렇다고 말했습니다. 세계의 콜린 파월 Colin Powells같은 전쟁론자들은 그들이 그런 종류의 진정한 선택을 다시는 가지지 않기를 원합니다. 그런데 정말 그게 말이 되나요?

    Flynn was simply doing his job as incoming national security adviser. And he was laying the groundwork for the foreign policy agenda on which Trump had campaigned. This wasn't Obama whispering to Dmitry Medvedev to tell Putin, "This is my last election... After my election, I have more flexibility."

    Trump told voters he wanted to be at peace with Russia and work together on common interests, and voters said, yes. The Colin Powells of the world want to make sure they never have that kind of real choice again.

     

    또한 RT.COM 에서 민주당원들은 트럼프를 저지하기 위해 러시아와의 조약에 대해 이야기하지만 진정한 호의 없이는 아무것도 변하지 않을 것입니다.

    ALSO ON RT.COMDemocrats talk about treaties with Russia to spite Trump, but nothing will change without genuine goodwill, and they have n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