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묵유거(禪墨幽居)

소소한 일상적 삶을 사유의 장독에서 삭혀낸 낭만적인 글과 이야기

내 이름은 콜리

댓글 0

사랑방 담화

2010. 10. 9.

 

 스코틀랜드 양치는 개로 잘알려진 콜리종인데 이름도 콜리다.

민들레가든 주인장인 친구가 내게 준 선물이라 2년 정도 기르고 있다.

어찌나 순하고 사람을 좋아하는지 사람만 보면 온 몸으로 애정 공세를 취한다.

신랑감이 근처에 있으면 시집을 보내련만......

 

(나 잘 생겼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