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묵유거(禪墨幽居)

소소한 일상적 삶을 사유의 장독에서 삭혀낸 낭만적인 글과 이야기

중국 기행(6) - 역사에 남긴 흔적

댓글 0

서한당의 중국여행

2014. 12. 27.

 

역사에 새겨진 흔적도 한 순간의 여흥으로 여기는

여행의 자유를 만끽한다.

 

여행은 배우는 것이 아니라 덜어내는 것이다.

                           

                    (카이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