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여행

오늘 2007. 11. 22. 14:35

홍보 부족으로 한 대 평균 탑승객 고작 2~3명 수준

▲ 왕징화원서구(望京花园西区) 정류장


▲ 베이징공항과 왕징 지역 잇는 6호선 공항버스 노선도

베이징 서우두(首都)국제공항과 왕징 지역 간 공항버스가 운행되고 있지만 이용객이 없어 빈차로 운행되고 있다. 

지난 달 26일 베이징 서우두(首都)국제공항과 왕징 지역을 연결하는 공항버스 6호선이 개통돼 정식 운행되고 있으나 탑승객은 한 대당 고작 2~3명 정도여서 홍보가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현장 차량 관리인은 “10월 26일 개통된 이후 현재까지, 승객이 가장 많은 날은 하루 60~70명, 적은 날은 20~30명이고, 한 대당 평균 탑승객은 2~3명이다. 그 중 한국인은 40% 가까이 되며, 학생 승객이 다수를 차지한다”며 말했다.

왕징은 중국에서 가장 큰 규모로 형성된 코리아타운. 현재 7만 여명의 한국인이 거주하는 왕징지역에서 공항버스의 주요 탑승객은 한국인일 수 밖에 없다. 하지만 왕징에 거주하는 많은 한국인이 6호선 공항버스 개통 소식을 모르고 있다.

공항버스 부역장 이천석씨는 저조한 탑승수에 대해 “왕징 전용선이 개통된 지 얼마 안 됐기 때문에 아직은 반응이 좋지 않을 수 있다"며 "현재의 운행 성적이 최고점은 아니며 다른 공항버스 개통 때에도 시장 형성되는 데 보통 5~6개월의 시간이 걸렸다”고 설명했다.

왕징에 사는 한국인 김 모씨는 중국 국내 출장을 자주 다니는데, "왕징-공항 간 공항버스 개통을 전혀 모르고 있었다"며 "개통 소식을 접한 사람보다 그렇지 않은 사람이 훨씬 더 많을 것이다"고 말했다.

왕징에 거주하는 한국인은 공항 이용시 주로 편도 60~80 위안, 왕복 120 위안 가격에 택시를 대절해 타고 간다. 그런데, 서우두공항에서 왕징을 가기 위해 택시를 타려면 운전사의 눈치를 봐야 한다. 택시 운전사들이 공항에서 가까운 왕징에 가는 것을 꺼리기 때문이다. 

따라서 많은 사람에게 알려지기만 하면 공항발 왕징행 공항버스에는 탑승객이 금방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반면 왕징발 공항행 버스는 짐이 많고 왕징 내에서 택시를 타고 공항버스정류장까지 이동해야 하는 불편함 때문에 탑승객이 상대적으로 적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왕징발 공항행 버스는 왕징 민항간부학원에서 출발해 화자디베이리(花家地北里), 난후취(南湖渠), 왕징가서구(望京街西口), 왕징화원서구(望京花园西区) 등 5개 지점을 경유하여 공항에 도착한다. 

민항관리간부학원에서의 첫차 시간은 05:45분이며 막차는 20시 45분이다. 반면, 수도공항에서의 첫차 시간은 오전 7:00이고 막차는 오후 11:00이다. 버스는 30분 간격으로 운행되며, 이용 요금은 일인 16위안으로 다른 공항버스와 같다. [온바오 김태연]
fontSet();
출처 : 재중한인교민방송
글쓴이 : 영상팀장 원글보기
메모 :

 
 
 

중국여행

오늘 2007. 2. 23. 12:05
<object classid="clsid:d27cdb6e-ae6d-11cf-96b8-444553540000" codebase="http://fpdownload.macromedia.com/pub/shockwave/cabs/flash/swflash.cab#version=8,0,0,0" id="flvPlayer" width="402px" height="324px" align="middle">
북경 춘절의 폭죽 놀이입니다. 이라크 공습을 생각나게 하네요.

 
 
 

중국여행

오늘 2007. 2. 21. 14:35
중국사람들이 설날에 하는 가장 큰 오락거리중 하나는 곳곳에서
열리는 묘회(廟會, 먀오회이)에 가족들과 같이 가는 것인데요,
경극, 상성을 비롯한 전통문화의 공연이 있을 뿐아니라,
온갖 먹거리와 장터가 같이 어울려지는 묘회는 민속장터 축제정도로 번역할 수 있는데,
올해 북경에서는 10여개의 묘회가 2월17, 18일부터 약 일주일간 열립니다.

가장 유명한 地壇公園(디딴공원)의 묘회는 올해로 22회를 맞고 있는데,
여러 가지 전통문화 공연을 볼 수 있고 오늘 간 廠甸廟會(창디엔먀오회이)가 가장 방문객이 많은 묘회입니다.
신문의 묘회특집란을 보니, 디딴공원 묘회의 하루 방문객 예상이 6만명, 창디엔묘회의 하루 방문객 예상이 20만명이며 창디엔묘회는 다른 묘회와 달리 거리를 막아서 하고 입장료가 없습니다.
 
참고로 디딴공원은 지하철 용허궁역에서 내리면 되고
창디엔묘회도 지하철 2호선 和平門역에서 내리면 됩니다.
 
-오래된 미래 www.ekimjaehyun.com

 

 

창디엔묘회의 입구
 
 

중국 꼬마들, 버릇없다고 별로 안좋아했었는데, 오늘 정말 귀여운 꼬마들 많더군요.
 
 

 
외국인들도 가족과 함께 묘회구경을 하고 있는 모습을 심심찮게 볼 수 있었습니다

 

할아버지들이 손녀를 태우고 있는 모습이 많이 보이더군요
 
 

相聲(상성)공연도 있었구요
 
 

 
두 할아버지가 공연을 하는 모습, 오른쪽의 할아버지가 뒤에 숨어서 말을 하고
왼쪽의 할아버지가 입모양으로 말하는 시늉을 하는데, 雙黃이라고 하더군요.
 
 

 
 
 

이 꼬마가 제일 귀엽더군요 ㅎㅎ~
 
 

곳곳에 꽃 모양의 장식
 
 

유리병안에 그림을 그리는 모습, 붓끝이 한쪽으로 휘어져 있습니다.
 
 

沒我(몰아)의 경지
 
 

꼬마 사진사, 가장 맘에 드는 사진입니다
 
 

긴 목각다리를 신고 의자를 뛰어넘고 있는 모습
 
 


사람들이 공연을 보는 모습
 
 
 

출처 : 북경유학생의 모임
글쓴이 : 오래된 미래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