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명언 한마디

(로얄)쁘리 2016. 1. 12. 10:59


손님처럼 불쑥 찾아오는 것들


인간이란 존재는 여인숙과 같아서
아침마다 새로운 존재가 도착한다.

기쁨, 우울, 야비함,
그리고 어떤 찰나의 깨달음이
예기치 않은 손님처럼 찾아온다.

그 모두를 환영하고 잘 대접하라.
설령 그들이 그대의 집 안을
가구 하나 남김없이 난폭하게 휩쓸어가 버리는
한 무리의 아픔일지라도.


- 13세기 페르시아 시인 루미도, '여인숙' 중에서 -


살면서 찾아오는 것들이
기쁘고 행복한 것만 있겠습니까.
분노하거나 좌절하거나 슬프게 하는 것들.
피해갈 수 없는 그것들은
어쩌면 한번이나 여러 번 내 생을 거쳐 가야하는 것들.
손님처럼 불쑥 찾아오는 것들이겠지요.
그러한 상황을 모두 견뎌내야만 하는 것이라면
기꺼이 받아들여 견디거나 극복해야합니다.

(사색의 향기에서)




메모 :